Revision as of 02:03, 26 January 2020 by RamsRamsBrahms (talk | contribs) (외모)

박원순은 대한민국의 시민운동가 출신 정치인이다. 제35대, 제36대 서울특별시장이다. 못생겼다. 머리숱이 거의 없으나 최근 많아져서 시술 의심을 받고 있다.

경기고 졸업 후 서울대학교 사회계열 재학 중 제적당했다. 훗날 단국대학교 문리대 사학과를 졸업한다.

1980년 제22회 사법시험에 합격하였다.

이후 박원순은 변호사가 되었으며, 시민사회 활동을 하였다. '아름다운재단', '희망제작소' 상임이사였다. 아름다운 재단은 당해본 사람은 이를 가는 재단이다. 공무원 조직과 대기업에 기부를 강요하였는데, 실제 자발적으로 물건을 내놓은 사람은 드물었다. 부서별로 할당을 하여 '기부'하라고 하니 이를 갈면서 아끼던 물건을 내놓던 사람이 더 많았다.

삼청동 아름다운 가게를 지날 때마다 이를 가는 공무원들이 많다.

서울특별시장

2011년 8월 오세훈 시장은 무상급식 투표 무산에 대하여 책임지고 사퇴하였고, 이에 10월 재보궐 선거가 열리게 되었다. 이때 박원순은 안철수에게 후보직을 양보받고 한나라당의 나경원 후보를 약 7.2% 차이로 꺾고 서울특별시장 초선에 성공했다. (박원순 53.4% vs나경원 46.2%)

2014년 6월 4일 지방선거에 새정치민주연합 후보로 출마, 새누리당 정몽준 후보를 제치고 서울특별시장 재선에 성공했다.

2018년 6월 13일 지방선거에서 더불어민주당 후보로 출마, 자유한국당 김문수,바른미래당 안철수를 꺾고 서울특별시장 3선을 성공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