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4월 24일 페미위키에서 제 4회 온라인 에디터톤 을 개최합니다! 자세한 것은 👉 신청하기 를 클릭해주세요.

여자친구 시멘트 암매장 살인 사건

This page was last edited on 23 February 2021, at 22:07.
Revision as of 22:07, 23 February 2021 by Gkscnsrb (talk | contribs) (→‎출처)
(diff) ← Older revision | Latest revision (diff) | Newer revision → (diff)

26세의 남성 이모씨가 2015년 5월 2일 이별을 통보한 자신의 연인을 살해한 뒤 시신을 야산에 유기하고 시멘트 등으로 덮어 암매장한 사건이다.[1]

1 범행

피해자는 중학교 3학년 때 미국으로 유학을 떠나 명문 뉴욕대를 3년 만에 조기졸업한 인재로, 가해자 이씨와는 범행 약 1년 전부터 사제지간으로 만나 교제하기 시작했던 연인 관계였다. 이씨는 다툼이 시작될 때마다 상습적으로 이씨를 폭행했다. 피해자는 살해되기 직전 억대 연봉으로 H 회사와 계약해 가족들에게 깜짝 선물을 준비하겠다고 말해둔 상태였다.[2] 이씨는 2015년 5월 2일 오후 11시 30분에 서울의 한 원룸에서 여자친구가 헤어지자고 말한 것에 격분해 목을 졸라 살해했으며, 살인을 저지른 후 아무 일도 없었던 것처럼 출근하기까지 했다. 그는 피해자의 사망 사실을 숨기기 위해 피해자가 계약한 H 사에 '미국으로 출국하니 찾지 말라'는 연락을 했다. 시신 암매장 장소를 물색해 충북 제천을 골랐고, 범행 3일 뒤에 여행용 가방에 넣은 시신을 렌터카에 실은 뒤 제천의 야산에 구덩이를 파서 시신을 버린 뒤 시멘트와 흙으로 덮어 은폐했다.[1] 그는 이틀간에 걸친 살인과 증거인멸 계획이 마무리되자 친구들과 여행을 떠나는 등, 인간으로서는 이해하기 어려운 행보를 보였다.[2]

그는 완전범죄를 위해 철저하게 연기했다. 이씨는 범행 이후 15일 동안이나 피해자의 휴대전화로 피해자를 가장해 아버지, 남동생, 후배 등과 50회 가량의 문자를 주고받았다.[1] 이 중에는 어버이날도 있었다. 그러나 피해자 가족들이 이상함을 감지하고 피해자의 목소리를 듣기 위해 전화를 계속하자[2] 궁지에 몰린 이씨는 범행 2주 뒤 부산 해운대의 한 호텔에서 자살을 기도했다가 실패한 뒤 경찰에 자수했다.[1] 그러나 이 자살시도는 자신의 범행이 밝혀질 위기에 처하자 형량을 줄이기 위해서 반성하는 기미를 보이는 척 행한 자해 쇼로 짐작된다. 가해자 이씨는 경찰에 '만취해서 다투는 중에 그렇게 됐다. 현실이 믿기지 않았다'는 거짓 진술을 하기도 했다. 즉 어차피 검거될 것 같으니 형량을 조금이라도 줄여보고자 자살 시도를 한 척 자해 흔적을 남기고, 스스로 경찰에 걸어들어가 자수한 것이다.

2 재판

1심은 “24세에 불과한 피해자가 꿈을 펼쳐보지도 못한 채 젊은 나이에 생을 마감했으며, 유족도 평생 치유될 수 없는 고통 속에서 살아가게 돼 엄벌이 불가피하다”며 징역 18년형을 선고했다.[1]

이씨는 2심에서 갑자기 말을 바꿔 자신은 범행을 하지 않았다고 주장했으나 재판부는 “이씨가 여자친구의 목을 조른 것이 맞고, 살해의 고의도 충분히 인정된다”며 받아들이지 않고 원심과 같은 18년형을 선고했다.[1] 피해자의 어머니는 이날 액자에 담긴 딸의 졸업사진을 법정에 들고 와 선고 내내 숨을 가삐 쉬며 흐느꼈다. 선고가 끝난 뒤엔 “차라리 날 죽여 달라, 하루하루가 지옥이다”라며 소리치며 오열하다 경위에 의해 법정 밖으로 끌려나갔다.[1]


3 출처

  1. 1.0 1.1 1.2 1.3 1.4 1.5 1.6 온라인뉴스부 (2016년 5월 12일). “‘여친 시멘트 암매장’ 범인, 2심서 징역 18년 “심신 미약 아냐””. 《서울신문》. 2020년 6월 1일에 확인함. 
  2. 2.0 2.1 2.2 김희은 기자 (2015년 5월 28일). '시멘트 암매장 살인사건' 피해자 동생, "천인 공노할 범죄, 치가 떨린다". 《헤럴드경제》. 2020년 6월 1일에 확인함. 
Retrieved from "https://femiwiki.com/index.php?title=여자친구_시멘트_암매장_살인_사건&oldid=1749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