곽신애

This page was last edited on 29 February 2020, at 08:24.

바른손이앤에이 대표.

1 생애

대학에서 국문학을 전공한 곽신애는 막연히 드라마 작가를 꿈꾸었다.[1] 대학 졸업반이던 1990년 고향인 부산에서 서울로 왔다.[1] 첫 직장인 출판대행사에서 만난 선배들을 따라 드라마 외주프로덕션으로 직장을 옮겼고, 영화잡지 키노 창간 멤버로 합류했다.[1] 곽신애는 "그때 영화가 내 몸에 딱 붙어버렸다"고 말한다.[1] 남편인 정지우 감독의 첫 영화 해피엔드 때 곽신애가 홍보를 담당했고, 모던보이는 프로듀서를 맡아 함께 일했다.[1]

2 출처

  1. 1.0 1.1 1.2 1.3 1.4 최지혜 인턴기자(이화여대 국어국문학과) (2020년 2월 10일). “‘기생충’ 기적 일군 제작자 곽신애 “누구의 딸, 아내 아닌 곽신애답게 살 거야””. 《여성신문》. 
Retrieved from "https://femiwiki.com/index.php?title=곽신애&oldid=1591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