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룡

This page was last edited on 19 December 2019, at 00:59.

김성룡은 바둑 해설가이다. 성폭행 사건으로 2018년 7월 10일 한국기원 임시이사회에서 제명되었다. 이를 조사한 한국기원의 윤리위원회 최종보고서 내용이 공개되었고, 가해자를 두둔하는 것으로 나타나 반발을 샀다. 이 조사결과에 반발해 프로 기사들이 재조사를 요청하는 서명운동을 벌였고, 서명한 프로기사가 150명이 넘었다.[1] 이로 인해 2018년 11월 이사회를 통해 보고서 재작성을 가결하였고, 2019년 1월 31일 채택되었다. 한국기원 이사회는 피해자가 원한다면 사과문을 발표하겠다고 밝혔다.[2]

제명 직후 유튜브 개인방송을 시작[3]한 것으로 알려져, 퇴출된 인사들의 재기 수단이 되고 있는 유튜브에 대한 우려를 보태고 있다.

출처

  1. 정용진 (2018년 8월 24일). “‘김성룡 성폭행 사건’ 재조사 요구하고 나선 프로기사들”. 《사이버오로》. 
  2. 정아람 기자 (2019년 3월 12일). “한국기원 사과에 디아나 측 "늦었지만 이제라도 다행". 《중앙일보》. 
  3. 박주성 객원기자 (2019년 11월 21일). “유튜버로 변신한 ‘바둑계 미투’ 김성룡 “구독자 1000명 넘기면 입장 밝히겠다””. 《일요신문》. 
Retrieved from "https://femiwiki.com/index.php?title=김성룡&oldid=1558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