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되는 꿈

This page was last edited on 26 August 2021, at 13:05.

1 개요

내가 되는 꿈은 2021년 2월에 출간된 최진영의 장편소설이다.

2 소개

깊은 상처를 입은 여성이 유년 시절부터 함께 지냈던 할머니의 죽음을 계기로 과거의 자신과 마주보고 자신의 정체성, 자신과 자신의 관계를 고민하고 의미를 찾아가는 과정을 담은 책이다.

3 특징

사회 초년생인 자신과 어린 시절의 자신이 있는 시간을 오가며 정체성에 대한 고민을 담고 있다.

4 책 속 구절

아무도 내가 될 수 없고 나도 남이 될 수 없다. 내가 될 수 있는 건 나뿐이다. 자칫하면 나조차 될 수 없다. 미래의 내가 이 편지를 아주 우습게 여기기를 바랄 뿐이다.

대체 무슨 소용이지? 물은 물이 되고 물은 다시 물이 된다는 게? 아무리 애를 써도 나는 나밖에 될 수 없다는 게? ... 살면서 봤던 찬란하고 눈분신 것들은 모두 환상 같았다. 나는 고래고래 소리 지르고 싶었다. 고함을 집어 던져서 눈앞의 풍경을 꺠트리고 싶었다. 깨트릴 수 없다면 금이라도 내고 싶었다. 내 안에 갇힌 나를 꺼낼 수만 있다면 뭐든 하고 싶었다. 하지만 그래 봤자 나는 나겠지. 마트료시카처럼 나는 계속 나일뿐이지. 죽기 위해 태어나는 것 같고, 이별하기 위해 사랑하는 것 같고, 포기를 위해 꿈꾸는 것만 같다. 가방에 국어사전이 있었다면 '허무'라는 단어를 찾아봤을 거다. 내가 지금 느끼는 이 감정과 '허무'가 딱 들어맞는 단어인지 확인해 봤을 거다.

5 평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