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거 P08

This page was last edited on 21 July 2017, at 10:34.
루거 P08.

루거 P08권총의 하나이다.

참호전이 잦았던 2차대전 당시 독일군이 사용하였고, 일본 측 정보 기록에 따르면 많이 사용됐다고 한다.[1]

적과 근접한 상태에서 속사하기 좋다.[1]

3·1운동 직후 항일무장투쟁을 전개한 만주지역 독립군들은 러시아 혁명군체코군단에게서 이 루거 P08과 Kal98k를 구입하여 사용하였다고 한다.[2]

생긴 게 이뻐서 미군 병사들이 전리품으로 많이 좋아했다고 한다.

출처

  1. 1.0 1.1 조종엽 기자 (2015년 9월 22일). “일제 강점기 만주지역서 활동한 독립군, 어떤 무기 썼나?”. 《동아일보》. 
  2. ““독립군, 러서 사들인 독일제 소총 들고 싸웠다””. 《문화일보》. 2015년 9월 2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