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부

페미위키

부모의 미러링 단어.

모부(母父)는 아이가 태어나서 처음 만나며 아이를 낳거나 아이를 낳음 당하게도 할 수 있는 존재이다. 한국에서는 보통 '부모'로 불리지만, 아이를 출산/양육하는 어머니의 역할과 기여에 대한 인정의 의미 및 가부장제 강조에 대한 미러링으로 순서를 바꾸어 부른다.

1 한국의 모부

가족주의와 가족에 대한 환상이 팽배한 헬조선의 모부는 인형의 집을 연상시키기도 한다.

2 가족주의의 폐해

2.1 마법의 합리화 사전

아래의 말들은 가족주의의 폐해와 가정내 권력자의 잘못들을 덮어버릴 수 있는 마법의 말들이다.

  1. 가족이니까
  2. 부모니까
  3. 자식이니까
  4. 학생이니까
  5. 안돼(궁극기)

2.2 사랑의 매

사랑+매[주 1]라는 모순적인 두 단어가 합쳐져 불려지는 물건(무기)이다. 아이들은 때려야지 잘 큰다는 막장발상으로 부터 나온 대한민국의 아이템.
왜 해서는 안되는지를 아이에게 설명하고 이해시킬수 있는 능력의 부재와 귀찮음이 만난 결정체이다. 모부는 폭력과 공포로서 아이를 조련시켜 하지 않게 한다.
미국 거주중인 한국 모부들은 미국에서는 아이를 때리지 못하니[주 2] 인천공항에 내리자마자 아이를 때린다는 우스개 아닌 우스개 소리를 자주 한다.

2.3 가족주의의 폐해를 여실히 보여주는 방송들

3 같이 보기

4 부연 설명

  1. '매'라는 단어는 어떻게 하여도 타언어로 매끄럽게 번역이 되지 않는다.
  2. 아이를 때릴시 경찰서행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