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ic on 사용자토론:Larodi

< 사용자토론:Larodi
Summary by Larodi

사용자문서에서 토론할 내용이 아님

Garam (talkcontribs)
Larodi (talkcontribs)

삼일한은 한남충삼일한 등의 미러링 용례가 있는 인터넷 은어(축약어)이고, 후자는 관용어구라서 나누었습니다.

Garam (talkcontribs)
Larodi (talkcontribs)

저는 개인적으로 나누는 게 더 좋다고 생각합니다. 삼일한과 후자가 뜻은 같지만 용법이나 용례 자체가 다르기 때문입니다. 삼일한의 경우 여혐 은어, 미러링 표현 이 두 가지가 모두 가능하고 후자 역시 그 나름대로의 역사를 가지고 있는 한국의 엄연한 관용어구입니다. 따라서 삼일한 문서는 한국의 인터넷상에서의 여혐과 그 대항 행위에 주목하여 다루는 문서로 남겨두고 후자는 한국의 뿌리깊은 여성혐오 정서를 표현하는 문서로 남겨두는 것이 낫다고 봅니다. 삼일한 문서 내에 '여자와 북어는~ ' 목차를 남겨두고 삼일한의 유래를 설명하는 용도로 두기에는 조금 번잡할 것 같기도 하고요.

Garam (talkcontribs)

같은 말에서 유래하였다면, 또 그 문서의 질적 및 양적인 부분이 적다면 같이 서술하는 편이 낫지 않을까요? 가령, 선비라는 말이 과거에는 특정 게층을 가리켰으나, 현대에 이르러 현실에 어두운 어수룩한 사람을 뜻하게 되었고, 또 인터넷 상에서는 진지함을 비아냥하기 위해 쓰이기도 합니다. 그렇다 하여 3개의 다른 용례를 굳이 3개 문서에서 서술하는 것이 옳을까요? 개인적으로는 한 문서 내에서 이러한 쓰임이 있다라고 서술하는 게 더 낫지 않을까 싶습니다.

초설 (talkcontribs)

삼일한이 여자와 북어는~ 의 줄임말이고 사용되는 뜻 자체가 같은 만큼 하나의 문서로 합쳐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한남에게 쓰인 경우는 단락을 나눠 내용 으로 추가하면 좋을 것 같네요.

Larodi (talkcontribs)

제가 걱정하는 부분은 이것입니다. 보통 넘겨주기 문서의 규칙이나 관행을 고려할 때, 삼일한을 검색하면 여자와 북어는~ 문서로 이동하는 것이 맞습니다. 그러나 삼일한은 그 용례나 의미 면에서 더 크므로 여자와 북어는~을 삼일한으로 넘겨주기해야 합니다. 또한 삼일한은 현재 여자와 북어는~ 에서 '여자와 북어는'을 제거한 용법으로 쓰이고 있습니다. 제가 분류한 이유는 단지 용례가 달라서가 아니라 축약어의 특성을 고려한 넘겨주기에 대한 이유이기 때문에 선비라는 말과는 매우 다른 고민이라고 생각합니다.

Larodi (talkcontribs)

개인적으로 삼일한과 여자와 북어는~의 뜻이 '같'다고 보지 않습니다. 여자와 북어는~이 유래일 뿐이라고 생각합니다. 현재 문서를 토막글로 만들어두느라 아직 건드리지 않은 부분인데, 삼일한 문서의 현재 설명을 유래로 내리고 유래 부분에서 여자와 북어는~ 문서로 이동하는 링크를 기재하려고 합니다. 현재 설명에서 '여자와 북어는'이라는 두 마디를 제거하고요.

Larodi (talkcontribs)

구체적인 뜻과 용례가 모두 다르지만, 둘 사이에 어느정도 상관관계가 있기 때문에 단순한 다의어인 선비와는 꽤나 다른 경우라고 여겨집니다. 이 경우는 둘 사이의 상관관계를 입증하면서도 각자의 뜻을 잘 설명할 수 있는 계층화를 고려해야 하는데, 말씀하신 대로 한다면 삼일한 문서 내에 유래를 서술하며 여자와 북어는~을 언급하는 게 맞습니다. 다만 이렇게 한다면 이때에 해당 목차는 유래로서의 역할을 하느라, 유래인 여자와 북어는~이라는 관용구의 유래와 용법 설명은 최대한 줄여야 하는 상황이 벌어질 것입니다.

Garam (talkcontribs)

글쎄요. 현재로서는 줄일 필요 없이 그대로 서술해도 무방해보이는데 무엇 때문에 그런 말씀을 하시는 것인지 잘 모르겠습니다.

Larodi (talkcontribs)

이미 말씀드렸다고 생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