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난 오브라이언

This page was last edited on 26 April 2020, at 07:25.
2016년 샌디에고 코미콘에서

코넌 오브라이언(Conan O'Brien)은 미국의 심야 토크쇼 진행자이다. 1993년부터 NBC Late Night Show를 진행하였고, 2009년 6월 The Tonight Show의 호스트였으나, 2010년 2월에 NBC사가 제이 레노를 유치하기 위해 코난의 쇼를 심야 시간대로 밀어내자 NBC의 상도덕 부재를 강한 어조로 비판하며 퇴사했다. 이 사건은 코난에게 평생의 상처가 되었다. 같은 해 11월부터 미국 TBS 방송국에서 자신의 이름을 딴 "코난" 쇼를 맡아 오늘날에 이르고 있다.

한국어권 시청자들이 "유쾌한 또라이" 감성으로 평가하는 유머 코드를 가지고 사람들을 웃기는 것이 주력 컨텐츠이다. 남한에서 팬들이 제작한 불법 자막 영상들이 다수 유튜브에 올라 엄청난 인기를 얻다가 팬의 초대 편지를 받고 2016년 4월에 한국을 방문하고 찜질방, 노량진 수산시장PC방 체험, 배우 장나라와 드라마 한 장면 찍기, 박진영KPOP 뮤직비디오 찍기, 판문점 방문 등을 찍었다.

한국에 입국하며 열렬한 환영을 받는 코난. 한국어 자막이 제공된다.

코난은 2008년에 3개월 동안 이어진 작가 노조(WGA) 파업 당시 코미디 원고를 써줄 담당자들이 모두 파업하자 임시방편으로 자신의 편집 스텝들과 잡담하는 내용을 영상으로 만들어 프로그램에 편성했는데 이게 반응이 좋아 정규 프로그램 화 되었다.

Jordan Schlansky

조르단 슐란스키는 코난의 프로듀서이다. 조르단은 약간의 편집증적 성향을 가지고 있었는데 코난이 조르단과 영상을 찍다가 둘이 개그 궁합이 너무 잘 맞는다는 것을 발견하고 온갖 영상을 함께 찍으며 컬트적인 인기를 끌었다.

둘의 개그 패턴은 보통 다음과 같다:

코난이 무슨 주제를 가지고 조르단에게 찾아온다. 예를 들어 "더러운 사무실 좀 치우고 다녀라", "왜 커피 기계를 너만 쓰냐"

조르단이 그 질문에 바로 답하는게 아니라 자신이 보기에 그 주제에 도달하기까지 이해가 필요한 맥락에 대한 정보를 아주 세세한 부분까지 심혈을 기울여 답한다. "코난, 더럽다는 것은 상대적인 것이야. 프랑스 철학자 부르디외의 선험적 특성론에 따르면 모든 사물은 인간이 사전에 인지하고 있는 정보를 기반으로 우리의 인식 체계에 재구성되지. 물론 기호논리학계의 반박이 뒤따랐지만 말이야. 이 사무실을 보았을 때, 자네는 더럽다고 생각하나? 내 눈에는 그렇게 안 보이거든. 애초에 사무실을 보기 전부터 동료 직원의 말을 듣고 더러울 것이라는 선입견에 사로잡혀 찾아온 것이 아닌가? 미주리대 연구팀이 작년에 발표한 자료인데, 미국 내 화이트칼라 사무실의 67%가 사용직원과 상사 사이에 청결 상태에 대해 이견이 있다고 했어. 표본이 560건이니까 오차율이 +-12.7%로 높은 편이긴 하지만 이런 돈도 안 되는 조사 계열 연구중에서는 평균치라고 볼 수 있지. 사실 오차율을 계산하는 방법은 두가지가 있는데, 분기별 중간값 오차율과..." (예를 들기 위해 대충 지어낸 원고이니 믿지는 말자).

코난이 어이가 없어하며 그를 멈춰세운다. "아니 잠깐만 조르단. 너 일하는 시간에 이런거나 위키백과에서 찾아보고 있었어?"

조르단: 무슨 소리야 코난. 나는 부 프로듀서로서 매우 바쁜 일정을 가지고 있다고.
코난: 니가 뭘 해야 하는지는 알고 있냐?
조르단: 나는 여러가지 책임을 맡고 있지.
코난: 그게 뭔데?
조르단: 여러가지 작업을 완수되도록 함으로서 너의 코미디 쇼가 성공적으로 운영되도록 보장하고 있어.
코난: 그 작업들의 예를 들어봐바
조르단: 음... (머뭇거린다) 여러가지 책..
코난: 너 "여러가지 책임"이라는 말을 한번만 더 꺼내면 확 쥑이삔다
조르단: 여러가지 책임을 맡고 있어. 부프로듀서니까.

표정 한번 변하지 않고 언제 외운것인지 모를 잡다한 지식을 늘어놓는 조르단과 거이에 열받아하는 코난을 보는 것이 이 꽁트의 묘미이다. 웃긴것은 어디 원고에 적어두지도 않았는데 계속 소소하면서 틀리지 않은 지식을 주워섬긴다는 것이다. 아래 영상은 이들 영상 중 초기라 볼 수 있는 커피기계 에피소드이다.

슐란스키의 커피기계 에피소드. 더 많은 에피소드

2018년에는 인기에 부응하여 코난과 조르단이 조르단이 제일 좋아하는 나라인 이탈리아에서 영상을 찍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