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랜스해방전선

This page was last edited on 1 August 2021, at 15:54.

트랜스젠더의 해방을 위해 설립된 단체이다. 트랜스젠더퀴어, 더 나아가 다른 성소수자, 여성, 비정규직 노동자 등 한국 사회 전반의 소수자 권익 향상을 목적으로 움직인다.

1 소개

트랜스해방전선 단체 로고
트랜스해방전선 단체 로고 [1]

#트랜스해방전선 #TransLiberationFront #TLF

  1. 본 조직은 트랜스젠더퀴어의 인권보호 및 신장을 목적으로 한다.
  2. 트랜스젠더퀴어, 더 나아가 성소수자, 여성, 비정규직 노동자 등 한국 사회 전반의 소수자 권익 향상을 목적으로 한다. [2]

“사실 트랜스해방전선의 처음 시작은 트랜스젠더 지인끼리 모여 작은 계처럼 만든 모임이었다” “진행하다 보니 우리끼리 노는 모임도 좋지만, 우리의 삶을 바꿀 수 있는 인권 운동적인 모임을 해보자고 결심을 해서 만들게 됐다”[3]

2 후원 계좌


국민은행 823701-04-318202

예금주 트랜스해방전선

3 활동

3.1 2018년

트랜스해방전선 2018년 활동

3.2 2019년

트랜스해방전선 2019년 활동
  • 2019. 02. 27. <MBC PLUS 아이돌챔프 혐오 발화[5][6]의 건>, <국가인권위원회 이분법적 성별표시의 건> 진정서 국가인권위원회에 제출: 트랜스젠더 인권단체 네 곳(트랜스해방전선, 트랜스젠더 인권단체 조각보, 청소년 트랜스젠더 해방으로 나아가는 튤립연대(준), 성별이분법에 저항하는 사람들의 모임 여행자) 공동대응 [15]
    • 2019. 08. 09. 국가인권위원회 홈페이지 진정서 양식[7] 내 성별 표기 변경 (남, 여, 트랜스젠더(남), 트랜스젠더(여) => 각자의 성별 정체성 직접 기입
국가인권위원회 홈페이지 진정서 양식
국가인권위원회 홈페이지 진정서 양식[8]
  • 2019년 각종 집회 연대:
  • 2019. 03. 10. "Transgender people have nothing to prove to non-trans people." [28]
  • 2019. 03. 28. <국가인권위원회 이분법적 성별 표시의 건> 결과 보고: 성별 이분법이 사라지는 그날까지 [29]
  • 2019. 03. 29. 법적성별 정정 서명 캠페인 시작 [30] (광화문 세종문화회관 앞, 종로 보신각 앞, 구글 , 해시태그 #법적성별정정서명캠페인)
    • 2019. 08. 10. 구글 폼 통한 온라인 서명 2,000명 달성 [31]
    • 2019. 03. 30. 법적성별 정정 서명 캠페인 QnA [32] [33]
    • 2019. 12. 31. 온오프라인 총 4,113명 서명 달성 [34]
  • 2019. 03. 31. "도란스 올려!" [35]
  • 2019. 03. 31. 조각보 주최 <제 1회 젠더담론 컨퍼런스>에 류세아 정책위원장이 행사 세 번째 순서 "2019년 한국 사회 트랜스젠더 인권운동 단체, 대화를 나누다"에 패널로 참석 [36] [37]
  • 2019. 04. 01. "트랜스젠더 해방" [38]
  • 2019. 04. 04. "젠더론이 허상이고 트랜스젠더는 실존합니다" [39] [40]
  • 2019. 04. 08. <MBC PLUS 아이돌 챔프 혐오 발화의 건> 결과 보고: 차별금지법을 제정하라 [41]
  • 2019. 04. 09. "渕上綾子さん[10]、北海道議当選、大変おめでとうございます!"[42]
  • 트랜스해방전선 인권아카데미 및 수다모임
    • 2019. 04. 13. 제1회 수다모임 진행 [43]
    • 2019. 05. 05. 제1강 보편적 인권에 대하여 by 이호연 [44]
    • 2019. 05. 16. 제2강 소수자와 교차성 by 곽수진 [45]
    • 2019. 05. 16. 제2회 수다모임 진행 [46]
    • 2019. 06. 15. 제3회 수다모임 (메디컬 수다모임 with 최예훈) 진행 [47]
    • 2019. 06. 22. 제3강 젠더의 이해 (혹은 오해) by 루인 [11] [48]
    • 2019. 07. 13. 제4강 소수자와 인권 by 문애린[12] [49]
    • 2019. 08. 17. 제5강 트랜스젠더와 여성주의 by 캔디[13] [50]
    • 2019. 10. 26. 제6강 트랜스젠더 인권운동의 활동과 방향 by 김겨울, 아현, 태로, 정숙조신 [51]
    • 2019. 10 .28. 제6강 대표 발제문 “‘소란스럽게 하기’와 트랜스젠더 가시화 운동- 트랜스해방전선의 활동을 중심으로” [52]
  • 2019. 04. 30. 경남학생인권조례 청소년 지지[14] 선언 캠페인 [53]
  • 2019. 05. 15. 2019 부천 문화 축제 “다 •多 •Đa” 평화미래플랫폼 파란 부스에 공동 참여 [54]
  • 2019. 05. 22. 트랜스젠더 • 논바이너리젠더퀴어 프라이드 플래그와 그 의미 [55][56][57]
  • 2019년도 지역별 퀴어문화축제 준비 및 참가
  • 2019. 06. 04. "모든 성 정체성은 귀중합니다. 개인의 젠더 여행은 그가 정합니다." [58]
  • 2019. 06. 06. 정의당 경기도당 성소수자위원회 당원모임 강연 “워마드트랜스여성주의” by 류세아 정책위원장 [15]
  • 2019. 06. 14. "故 Layleen Polanco[16]의 명복을 빕니다. 잘못된 편견으로 유색 인종 트랜스여성 성노동자를 차별하는 건 사라져야 합니다." [59]
  • 2019. 06. 29. 방송통신심의위원회에 마이리틀텔레비전 시즌2 ‘트랜스대한가나인’ 자막 심의 신청 [60]
  • 2019. 07. 29. 운영지원팀장 이오 여행자 팟캐스트 “젠더여행자” 출연 [63]
  • 2019. 09. 19. “모든 여대[17]에 트랜스젠더퀴어는 존재합니다. 당연한 얘기라서 부정할 수 없습니다.” #여대에도_트랜스젠더가_있다 [64]
  • 2019. 10. 14. 차별금지법제정연대 129번째 연대단체 가입 “나에게 평등은 안전한 생존이다” [65]
  • 2019. 10. 20. “10월 20일부터 26일까지 무성애 가시화 주간입니다.” [66]
  • 2019. 10. 25. 대표 김겨울 및 정책위원장 류세아 :대 팟캐스트 “무방한 이야기” 출연 [67]
  • 2019. 10. 26. “오늘은 인터섹스 가시화의 날입니다.” [68]
  • 2019. 10. 28. 시민 초청 간담회 “성평등 조례 왜 필요한가” 대외협력팀장 패널 참여 [69] [70] [71]
  • 2019. 11. 12. 성적권리와 재생산정의를 위한 센터 SHARE 주최 «성소수자 운동 단체와의 간담회» 대표, 대외협력팀장, 인권대응팀장 참여 [72] [73]
  • 2019. 11. 20. “오늘은 국제 트랜스젠더 추모의 날입니다.” [74]
  • 2019. 11. 20. 조각보 주최 «기억, 모습, 살아갈 우리» 촛불 문화제 참여 [75]
  • 2019. 11. 21. 주홍빛연대 차차 주최 «2019 TDoR 성노동 프로젝트» 참여 [76]
  • 2019. 11. 28. 인권재단사람×평등과 연대로! 인권운동더하기 주최 2019 지속가능한 인권운동을 위한 활동가 조사 결과 보고회 «지속가능한 인권운동의 조건을 묻다» 참여 [77]
  • 2019. 12. 04. 러쉬코리아 주최 러쉬코리아 쇼케이스 2019 «퍼퓸앤기프팅» 채러티 팟 프로그램 파트너로 초청 참석 [78]
  • 2019. 12. 09. “성중립 화장실을 만들어주세요.” [79]
  • 2019. 12. 21. 제2회 트랜스젠더 추모의 날 TDoR March 사례 연구한 서울대학교 황수연의 페이퍼 <서발턴의 정치적 실천 전략으로서의 공공공간 - TDoR March를 사례로> 공유 [80]
  • 2019. 12. 25. 트랜스해방전선 설립 2주년 [81]

3.3 2020년

트랜스해방전선 2020년 활동


  • 2020. 01. 16. 소셜펀치 트랜스젠더 군인 법률 지원 독려 [82]
  • 2020. 01. 29. “한국군 최초 성별정정 트랜스젠더 군인[18] 지원을 위한 시민사회공동대책위원회”에 참여 결정 [83]
    • 2020. 07. 03. ‹변희수는 반드시 군으로 돌아갈 것이다. - 트랜스젠더 군인 변희수 하사 인사소청 기각 결정 규탄 성명-› [84]
    • 2020. 08. 11. ‹트랜스젠더 군인 변희수 하사의 전역 처분 취소를 위한 행정소송 제기 기자회견›에서 집행위원장 발언 [85]
    • 2020. 08. 13. ‘트랜스젠더 군인 변희수의 강제 전역 취소를 위한 행정소송 탄원 운동: 우리의 연대가 세상을 바꾼다[86]
      트랜스젠더 군인 변희수의 강제 전역 취소를 위한 행정소송 탄원 운동 우리의 연대가 세상을 바꾼다
      트랜스젠더 군인 변희수의 강제 전역 취소를 위한 행정소송 탄원 운동:[19] 우리의 연대가 세상을 바꾼다
  • 2020. 02. 07. “숙명여자대학교 신입학전형 입시 결심할 때부터 합격 후 등록 포기[20]를 결정하실 때까지 정말 고생 많으셨습니다, A님.” [87]
  • 2020년 각종 집회 연대
    • 인천 숭의동 옐로우하우스 이주대책위원회 주최 ‹숭의1구역 지역주택조합의 위장 명도소송 규탄 및 법원의 엄중한 판결을 촉구하는 기자회견› 참석 [88] (2020. 02. 10.)
    • 인천 숭의동 옐로우하우스 이주대책위원회 4호 명도소송 판결 참석 [89] (2020. 02. 14)
  • 2020. 02. 16. 2020년 정기총회 [90]
  • 2020. 02. 20. 성소수자차별반대 무지개행동 성소수자 단위 간담회 <21대 총선 공동대응과 2020년을 성소수자 시민권 도약의 해로 나아가기 위한 성소수자 의제별 운동 단위 간담회> 참석 [91]
  • 2020. 02. 26. 팟캐스트 팟빵 말하는몸 82화 ‹남자인 적이 없었습니다 - 트랜스젠더 김겨울› 출연 [92]
  • 2020. 03. 24. MBC PD수첩 1235회 ‹나는 트랜스젠더입니다›에 김겨울 대표 출연 [93]
  • 2020. 03. 30. 유튜브 채널 담롱당신에게 보내는 헌사-트랜스해방전선 [가장 보통의 존재 1부]›에 김겨울 대표 출연 [94]
  • 2020. 03. 30. 트랜스젠더 가시화의 날 기념 4.15 총선 각 정당 트랜스젠더 의제 질의 카드뉴스, 보도자료, 정당별 답변서 [95]
  • 2020. 04. 08. 유튜브 채널 담롱트랜스젠더가 노동자 집회에 가는 이유 [가장 보통의 존재 2부]›에 김겨울 대표, 정성광 집행위원장 출연 [96]
  • 2020. 04. 15. 유튜브 채널 담롱팔순잔치하고 싶어 인권단체 만든 사람, 트랜스해방전선 김겨울 [가장 보통의 존재 3부]›에 김겨울 대표 출연 [97]
  • 2020. 04. 24. 무지개예수 주최 ‹혐오와 차별에 희생된 이들을 기억하는 2020 육우당 17주기 추모기도회› 공동 주관
  • 2020. 05. 14. ‘코로나19 성소수자 긴급대책본부’에 참여 [98]
  • 2020. 07. 11. 대한민국 국회 국민동의 청원 “포괄적 차별금지법 입법 촉구에 관한 청원” 참여 독려 [99] [100] [101] [102] [103]
  • 2020. 07. 31 ~ 2020. 08. 31. 성소수자차별반대 무지개행동 아이다호 지하철광고 해시태그 인증샷 캠페인 공동주최 [104]
  • 2020년도 지역별 퀴어문화축제 준비 및 참가:
  • 2020. 10. 07. 2020 트랜스젠더 혐오차별경험과 건강 실태조사 참여 독려 [107]
  • 2020. 11. 17. 2020 트랜스젠더 인권단체 조각보 주최 2020 TDoR 촛불문화제 :: 혼자-함께 이어지는 우리의 목소리 연대 참여 [108]
  • 2020. 11. 19. #내가이제쓰지않는말들 캠페인에 정성광 집행위원장 글 기고 [109]
  • 2020. 12. 10. 세계인권선언 72주년을 맞아 차별금지법 제정 촉구하는 기자회견[22]에서 류세아 부대표 발언
  • 2020. 12. 25. 트랜스해방전선 설립 3주년 [110]
  • 2020. 12. 29. 정의당 경기도당 성소수자위원회와 함께 ‹연말 국회 정국 현안 대담 긴급 좌담회› 1: 역시 민주당의 차별금지법안[23][24]은 잘못됐다 [111]

3.4 2021년

3.5 트랜스해방전선 논평•성명•입장문

3.5.1 2018년
트랜스해방전선 2018년 논평•성명•입장문
  1. 2018. 01. 25 [논평] 이프북스[29]는 트랜스젠더 혐오에 대한 승인과 공모를 중단하라 [147]
  2. 2018. 03. 07 [성명] 3.8 세계 여성의 날을 맞이하여 [148]
  3. 2018. 03. 31 [성명] 2018년 3월 31일, 트랜스젠더 가시화의 날을 보내며 [149]
  4. 2018. 04. 12 [논평] 전북대학교 사회과학대학 학생회[30]는 어떤 '내일로' 가는지 묻는다 [150]
  5. 2018. 07. 11 [논평] 만연한 단위 내 성폭력[31], 뼈아픈 성찰 없이는 '악순환'을 깰 수가 없습니다. [151]
  6. 2018. 07. 17 [논평] 불의한 재판관은 감히 타인을 칭죄할 수 없다-반동성애기독시민연대 성명[32]을 규탄하며 [152]
  7. 2018. 07. 24 [추모논평] 성소수자에 대한 차별에 함께 싸웠던 '삼반' 노회찬 의원의 명복[33]을 빕니다. [153]
  8. 2018. 08. 14 [논평] 대한민국 사법부의 시계바늘은 요지부동이다 -2018. 08. 14, 서울서부지법 안 전 지사 무죄 선고 공판[34]을 규탄하며- [154]
  9. 2018. 08. 16 [논평] 미추홀[35]에 무지개를, 전국 방방곡곡에 무지개를!-우리에게 축제 할 자유를 달라- [155]
  10. 2018. 09. 09 [논평] 혐오[36]는 예수의 언어가 아니다 [156]
  11. 2018. 10. 07 [논평] #트랜스젠더_혐오를_멈춰주세요 [157]
  12. 2018. 10. 21 [성명] 우리에겐 지금 당장 차별금지법이 필요하다![37] [158]
  13. 2018. 10. 27 [논평] 10월 27일 아무 의미도 없었던 텅텅절[38]을 기념하며 [159]
  14. 2018. 11. 12 [성명] TDoR 행사[39]에 참여를 부탁드리며 [160]
  15. 2018. 11. 14 [논평] 모든 소수자가 소수자란 이유로 폭력[40]을 당하지 않는 사회를 꿈꾸며 [161]
  16. 2018. 11. 18 [성명] 우리의 연대는 혐오보다 강하다 [162]
  17. 2018. 11. 19 [논평] 군사법원[41]이 유죄다 [163]
  18. 2018. 11. 27 [논평] 차별금지법은 차별[42]을 금지하기 위해 제정되어야 한다 [164]
  19. 2018. 12. 03 [논평] 자유한국당과 법사위[43]는 인권을 두고 함부로 저울질할 자격이 없다 [165]
  20. 2018. 12. 06 [논평] 도읍[44]이 추하니 능히 옮길 만 하다 [166]
  21. 2018. 12. 07 [논평] 우리도 살고 싶다[45] [167]
3.5.2 2019년
트랜스해방전선 2019년 논평•성명•입장문
  1. 2019. 02. 22 [논평] 트랜스젠더 혐오가 공영방송[46]의 법도인가 [168]
  2. 2019. 03. 07 [논평] 하나님의 정의[47]는 세상의 법 너머에 있다 [169]
  3. 2019. 03. 12 [논평] 군은 현대판 홀로코스트[48]를 위해 존재하는 집단인가 [170]
  4. 2019. 03. 28 [성명] 자기결정권이 보장되는 나라를 위해 - 법적성별정정[49] 서명전을 시작하며 [171]
  5. 2019. 03. 29 [성명] 도란스 올려! - 세계 트랜스젠더 가시화의 날을 맞아 [172]
  6. 2019. 04. 10 [성명] 더 이상 낙태죄는 없다 [173]
  7. 2019. 04. 11 [논평] 낙태죄 위헌[50] - 여성의 자기 결정권을 인정하기 시작한 헌재의 결정을 환영하며 [174] [175]
  8. 2019. 05. 14 [논평] JTBC[51]는 인권보도 준칙을 준수하라 [176]
  9. 2019. 05. 16 [논평] 성적으로 문란한 '어른'의 실책을 또 한 번 규탄한다! - 경상남도의회 교육상임위원회의 조례안 부결[52]을 규탄하며 [177][178] [179]
  10. 2019. 05. 17 [성명] 우리의 삶과 공동체를 지키기 위해 - 국제성소수자혐오반대의 날을 기념하며 [180] [181][182]
  11. 2019. 05. 20 [논평] 당신은 확실히 순종하십니까 - 서울시립대학교 K 교수님의 ‘성령충만’[53]에 부쳐 [183][184][185]
  12. 2019. 05. 21 [논평] 죽어도 되는 사람은 없다. - Muhlaysia[54] Booker[55]님을 추모하며 [186] [187][188]
  13. 2019. 06. 28 [성명] 기다리지 않고 직접 역사를 바꾼 이들을 기억하며 - 스톤월 항쟁 50주년[56]에 부쳐 [189][190] [191]
  14. 2019. 06. 29 [논평] 트랜스젠더 혐오는 공영방송의 법도가 아니다 - MBC 마이리틀텔레비전 시즌2의 혐오 표현 자막[57]을 규탄한다 [192] [193] [194]
  15. 2019. 07. 03 [논평] 동방예의지국의 정갑윤 의원[58]은 성소수자 국민에게 예의를 갖춰라 [195] [196] [197]
  16. 2019. 07. 04 [성명] 정책위원장 동지의 “진정한 여성”[59] 됨을 환영한다! [198] [199] [200]
  17. 2019. 07. 23 [논평] 하늘에는 영광, 땅에는 평화! - 장로회신학대학교 학생들의 징계 무효[60] 를 환영하며 -[201]
  18. 2019. 08. 02 [입장문] 트랜스남성[61]은 여성이 아니다 [202] [203] [204]
  19. 2019. 08. 16 [논평] 웃으며 다시 만날 부산[62]을 기다리며 [205][206] [207]
  20. 2019. 08. 21 [논평] 법적성별정정 대법원 예규 개정[63]을 환영하며 [208][209] [210]
  21. 2019. 09. 06 [논평] 후보자에 대한 호불호는 법적 사안[64] 아니고 장관은 아직 이르다 [211] [212] [213]
  22. 2019. 11. 20 [논평] 위대한 생존[65]을 해나가는 보통의 성소수자들은 결코 삭제할 수도, 삭제되지도 않는다 [214]
  23. 2019. 12. 12 [논평] 우리는 지금보다 더 강하게 - 트랜스해방전선은 톨게이트노동조합[66]에 끝까지 연대할 것입니다 - [215]
  24. 2019. 12. 17 [논평] 우리가 모두 평등해질 때까지 우리 중 누구도 평등하지 않다-주민등록번호 부여체계 변경 계획[67]에서 성별 이분법 적인 표기를 끝내 포기하지 않은 정부를 규탄한다- [216]
3.5.3 2020년
트랜스해방전선 2020년 논평•성명•입장문
  1. 2020. 01. 15. [논평] 요건은 완화하고, 기준은 동일하게 -법원의 성별정정 TF 설치[68]에 부쳐- [217]
  2. 2020. 01. 22. [논평] 군은 언제까지 개인의 성별 정체성까지 검열하는 후진 집단으로 머물 텐가 -육군 트랜스젠더 부사관 강제 전역[69] 결정에 부쳐- [218]
  3. 2020. 02. 02. [논평] 도래한 트랜스젠더 가시화와 혐오의 시대[69][70]를 마주하며, 우리는 모두의 인권이 확장되길 바란다 [219]
  4. 2020. 02. 16. 2020년 정기총회 결의문 [221]
  5. 2020. 03. 08. [성명] 여성의 기준을 넘어 여성에게 보편적 권리를! - 세계 여성의 날에 부쳐 [222]
  6. 2020. 03. 17. [논평] 국민마저 불필요한 민주당[71]은 누구에게 표를 구걸하는가 [223]
  7. 2020. 05. 17. [성명] 국제 성소수자 혐오 반대의 날, 그리고 강남역 여성혐오 살인 사건 4주기를 보내며 [224]
  8. 2020. 06. 22. [논평] 위로자가 없는 세상, 우리는 모두 축복받을 자격이 있는 사람이다 - 기독교대한감리회 성소수자 교인 축복한 목사, 종교 재판[72] 회부에 부쳐 [225]
  9. 2020. 06. 30. [논평] 나중은 없다. 핑계도 없다. 지금 당장 포괄적 차별금지법 제정하라! [226] [73]
  10. 2020. 08. 11. [논평] 법원은 트랜스젠더 군인 역시 군인이라는 당연한 명제[74]를 인정하라 [227] with 성별이분법에 저항하는 사람들의 모임 여행자, 청소년 트랜스젠더 인권모임 튤립연대, 트랜스젠더 인권단체 조각보,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트랜스젠더퀴어인권팀
3.5.4 2021년
  1. [논평] 2021. 02. 18. 안철수 후보[75]는 시민이 중심이 아닌 서울을 원하는가 [228]
  2. [추모 논평] 2021. 03. 03. 당신[76]이 있어 용기를 얻을 수 있었습니다. [229]
  3. [입장문] 2021. 04. 01. «트랜스해방전선 논평집»을 펴내며 [230]
  4. [성명] 2021. 05. 16. 버팀과 견딤의 시간을 넘어 직접 행동합시다 - 국제 성소수자혐오 반대의 날 (아이다호빗 데이)에 부쳐 [231]

3.6 트랜스해방전선 주최 트랜스젠더 추모의 날 TDoR MARCH

3.6.1 2018년 제1회 “그만 죽여라, 우리도 살고 싶다”
트랜스해방전선 2018년 TDoR
3.6.2 2019년 제2회 “보통의 트랜스들의 위대한 생존 - Survive Together, No One Behind”
트랜스해방전선 2019년 TDoR
  • 2019. 07. 23. 제2회 랜스젠더추모의날(TDoR) 행진 "보통의 트랜스들의 위대한 생존-Survive Together, No one behind" 공지 [233] [234]
  • 2019. 08. 04. 영국 화장품 브랜드 러쉬(LUSH) 코리아의 채러티팟 후원 프로그램에 선정됨 [235] [236]
  • 2019. 09. 10. ~ 2019. 09. 18. 제2회 랜스젠더추모의날(TDoR) 행진 "보통의 트랜스들의 위대한 생존 Survive Together, No One Behind" 기획단 공개 모집 [237]
  • 2019. 09. 26. 파티기획/클럽파티/시스템 전문대행사 Stomp! 음향 후원 선정 [238]
  • 2019. 10. 06. ~ 2019. 10. 27. 제2회 랜스젠더추모의날(TDoR) 행진 "보통의 트랜스들의 위대한 생존 Survive Together, No One Behind" 자원 활동가 공개 모집 [239] [240] [241]
  • 2019. 10. 19. ~ 2019. 11. 13. 제2회 랜스젠더추모의날(TDoR) 행진 "보통의 트랜스들의 위대한 생존 Survive Together, No One Behind" 공동 주관 공개 모집 [242] [243] [244]
  • 2019. 10. 20. 제2회 랜스젠더추모의날(TDoR) 행진 "보통의 트랜스들의 위대한 생존 Survive Together, No One Behind" 첫번째 연대 공연: LetzRatz 렡즈랱즈 [245]
  • 2019. 10. 22. 제2회 랜스젠더추모의날(TDoR) 행진 "보통의 트랜스들의 위대한 생존 Survive Together, No One Behind" 두번째 연대 공연: YAMAGATA TWEAKSTER 야마가타 트윅스터 [246]
  • 2019. 10. 27. 2019. 10. 22. 제2회 랜스젠더추모의날(TDoR) 행진 "보통의 트랜스들의 위대한 생존-Survive Together, No One Behind" 세번째 연대 공연: KIRARA 키라라 [247]
  • 2019. 11. 02. 기획단 및 자원활동가 행사 안전 교육 실시 by 인권운동공간 활 랑 [248]
  • 2019. 11. 04. ‹보통의 ○○○의 위대한 생존› 해시태그 이벤트 [249]
  • 2019. 11. 06. 제2회 트랜스젠더 추모의 날 TDoR MARCH "보통의 트랜스들의 위대한 생존" 연대 퍼포머 및 발언자 최종 확정 [250]
  • 2019. 11. 11. [성명] 우리는 더 이상 움츠러들지 않을 것입니다 - 제2회 TDoR MARCH를 준비하며 [251]
  • 2019. 11. 13. 제2회 트랜스젠더 추모의 날 TDoR MARCH "보통의 트랜스들의 위대한 생존" 시간표, 개방 화장실 및 휠체어 접근성 안내 [252]
  • 2019. 11. 14. 제2회 트랜스젠더 추모의 날 TDoR MARCH "보통의 트랜스들의 위대한 생존" 공동주관 단체 목록 [253] 및 공식 굿즈 발표 [254]
  • 2019. 11. 15. 제2회 트랜스젠더 추모의 날 TDoR MARCH "보통의 트랜스들의 위대한 생존" 부스, 현장 안전 · 행진 구호 · 행진 플레이 리스트 발표 [255], 이태원 및 신촌 등지에 행사 알리는 현수막 설치 [256]
  • 2019. 11. 16. 제2회 트랜스젠더 추모의 날 TDoR MARCH "보통의 트랜스들의 위대한 생존" 행사 [257] [258][259]
    • 제2회 트랜스젠더 추모의 날 TDoR MARCH 행사 공식 촬영 사진 [260]
  • 2020. 01. 11. 제2회 TDoR 기획단 해단식 및 평가회의
  • 2020. 05. 04. 제2회 트랜스젠더 추모의 날 TDoR MARCH "보통의 트랜스들의 위대한 생존" 행사 기록 영상 [261] [262]
3.6.2.1 [2019 "보통의 트랜스들의 위대한 생존" 홍보]
  1. 2019. 10. 04. 녹색당 신지예 공동운영위원장 [263] [264]
  2. 2019. 10. 11. 섬돌향린교회 임보라 목사 [265]
  3. 2019. 10. 18. 트랜스젠더 활동가 라라 [266]
  4. 2019. 10. 25. 정의당 여성주의자 모임 곽수진 운영위원 [267]
  5. 2019. 11. 03. 한국다양성연구소 김지학 소장 [268]
  6. 2019. 11. 15. 러쉬 코리아 “채러티 팟이 제2회 TDoR 행진을 후원합니다.” [269]
3.6.3 2020년 제3회 “나로 죽을 권리”
트랜스해방전선 2020년 TDoR
  • 2020. 11. 16. 유투브 채널 담롱과 함께 특별 기획한 온라인 영상 준비 소식 알림 [270]
  • 2020. 11. 17. #나로죽을권리 해시태그 캠페인 알리는 영상 공개 [271]
  • 2020. 11. 19. “나로 죽을 권리” 1부: 얼굴 없는 장례식 #1. 트랜스젠더의 죽음과 건강 영상 공개 [272]
  • 2020. 11. 20. “나로 죽을 권리” 2부: 얼굴 없는 장례식 #2. 트랜스젠더로 살아가기🏃 영상 공개 [273]
  • 2020. 11. 20. 녹사평역 및 이태원역 등지에 트랜스젠더 추모의 날 알리는 플래카드 설치 [274]
3.6.4 2021년

4 SNS

5 언급

5.1 언론

5.1.1 2018년

트랜스해방전선 2018년 언론
  1. 2018. 09. 11. “집단적 린치” “일방적 테러” 인천퀴어축제에서 무슨 일이? [276]
  2. 2018. 11. 09. “우리도 살고 싶다”… 17일 트랜스젠더 추모의 날 행사 [277]
  3. 2018. 11. 17. 트랜스젠더 추모문화제 "더 이상 희생되지 맙시다" [278]
  4. 2018. 11. 17. 이태원 수놓은 '트랜스젠더' 삼색 깃발…"우리도 살고 싶다" [279]
  5. 2018. 11. 18. "트랜스젠더 행진 막자" 선동 게시물 유포…현장엔 '3명' [280]
  6. 2018. 11. 20. “2로 살지만 1이 족쇄…성별정정 쉽게” [281]
  7. 2018. 11. 20 지금 당장, 모두를 위한 '성중립 화장실'을 - 트랜스젠더 추모의 날(TDOR)을 기념하며 [282]
  8. 2018. 11. 21. 트렌스젠더는 ‘제3의 성’?···‘1’이란 족쇄를 차고 ‘2’의 삶을 사는 사람들 [283]
  9. 2018. 12. 07. 트랜스젠더들, “국가가 내 존재 지웠다”… ‘여성폭력방지기본법’ 항의 시위 [284]
  10. 2018. 12. 09. "날 이해하는 교사 한 명이라도"…벼랑 끝 10대 트랜스젠더 [285]
  11. 2018. 12. 10. 남성 차별 vs 원안 후퇴… 남녀 모두 반발하는 ‘여성폭력방지법’ [286]
  12. 2018. 12. 12. ‘여성폭력방지기본법’ 적용 대상 ‘여성’으로 좁힌 이유 [287]

5.1.2 2019년

트랜스해방전선 2019년 언론
  1. 2019. 03. 08. 미투 1년 여성의 날, “돌이킬 수 없이 크고 다양해져” [288]
  2. 2019. 03. 18. 해군 성소수자 색출 논란..’군형법 92조 6′ 추행죄를 아시나요 [289]
  3. 2019. 03. 28. ‘고대신문’ 성소수자 혐오 논란을 바라보는 시각 [290]
  4. 2019. 03. 29. 인권위, 국내 최초로 공문서에 ‘제3의 성’ 인정한다 [291]
  5. 2019. 03. 29. 인권위, 男女 말고 '제3의성'도 인정…성소수자 포용 [292]
  6. 2019. 03. 29. 인권위, 진정서에 '제3의 성' 표기할 수 있도록 바꾼다 [293]
  7. 2019. 03. 29. 국가인권위, 진정서에 남녀 외 성별 표기할 수 있도록 양식 개선 [294]
  8. 2019. 03. 29. '성별 이분법' 탈피한 인권위 "진정서에 제3의 성 표기 가능" [295]
  9. 2019. 03. 29. 인권위, 성별 이분법 제한 부적절...진정서에 '제3의 성' 표기할 수 있도록 바꾼다 [296]
  10. 2019. 03. 29. “트랜스젠더, 어디에나 있지만, 어디에도 없어요” [297] [298] [299]
  11. 2019. 03. 30. 국가인권위원회, ‘제3의 성’ 양식 논란: 인권위원회 공문서에 남자와 여자 외에 ‘제3의 성’ 기입란 신설 [300]
  12. 2019. 03. 30. 인권위, 국내 최초 공문서에 ‘제3의 성’ 인정...네티즌 "드디어 미쳤다" [301]
  13. 2019. 03. 31. “학생들에게 사과했더니 직무 정지?”..멈추지 않는 고대신문 논란 [302]
  14. 2019. 04. 01. “제3의 성? 국가기관이 헌법 부정” [303]
  15. 2019. 04. 01. “헌법은 남자와 여자라는 양성 평등이 기초” [304]
  16. 2019. 04. 01. 공공정책협 "인권위 '제3의 성' 기입하는 진정서 양식 변경 반대" [305]
  17. 2019. 04. 01. 한국교회언론회, '제3의 성' 표기하기로 결정한 것 비판 [306]
  18. 2019. 04. 01. Human rights watchdog recognizes third gender in official document [307]
  19. 2019. 05. 15. 인권시민단체 "한국정부, 유엔 권고에도 사형제·국보법 태도변화 없어" [308]
  20. 2019. 05. 21. 퀴어 모임 부스 앞에서 "천국 가라” 기도한 서울시립대 교수 [309]
  21. 2019. 05. 27. 성인인데…성별 정정에 ‘부모 동의서’ 필요한가요? [310]
  22. 2019. 06. 01. 퀴어문화축제는 동성애 축제? “무성애, 논바이너리 아세요?” [311].
  23. 2019. 06. 30. “인권인식이...” 트랜스젠더 모임이 지적한 '마리텔' 혐오자막 [312]
  24. 2019. 07. 03. 샘 오취리가 '트랜스 대한 가나인'이라는 마리텔, 실망이다 [313]
  25. 2019. 07. 04. 웃자고 본 예능, '혐오 표현' 자막 왜 반복되나 [314]
  26. 2019. 08. 04. 인기 유튜버[77], 트랜스·여성혐오 발언 사과했지만…[315]
  27. 2019. 08. 13. "성 정체성 인정받고 싶지만.. 커밍아웃 순간 가족·직장 모두 멀어져" [316]
  28. 2019. 09. 07. 성소수자단체 “조국 후보자 장관은 이르다” [317]
  29. 2019. 09. 09. [남수경 칼럼] 나중은 결코 오지 않는다 [318]
  30. 2019. 09. 09. 우여곡절 끝 취임한 조국 법무장관 "기대 반 우려 반" [319]
  31. 2019. 09. 20. [김태규 기자의 젠더 프리즘] 조국·최영애, ‘정치적 계산’에 성소수자 인권은 뒷전인가 [320]
  32. 2019. 10. 21. [수원소식]건설노동자 '이재명 무죄 선처 촉구' 기자회견 등 [321]
  33. 2019. 10. 31. '마리텔V2' 성소수자 조롱 자막 논란…방심위 의견진술 결정 [322]
  34. 2019. 11. 03. 정의당 경기도당 성소수자위, 성평등 조례 간담회 [323]
  35. 2019. 11. 12. 이태원 광장서, 제2회 '트랜스젠더 추모의 날 행진' 열려 [324]
  36. 2019. 11. 18. [뉴스민] [남수경 칼럼] 혐오를 선동하는 국회의원들 [325]
  37. 2019. 11. 20. [경향신문] ‘트랜스젠더 추모의 날’ 정치 때문에 또 웁니다 [326]
  38. 2019. 12. 03. [오마이뉴스] "성평등 상당히 듣기 거북" 국회에서 벌어진 '혐오' 포럼 [327]

5.1.3 2020년

트랜스해방전선 2020년 언론

5.1.4 2020년

  1. 2020. 01. 22. [The Wall Street Journal] South Korea's Military Discharges Transgender Soldier [328]
  2. 2020. 02. 08. "성 전환 하사·숙대 입학생, 용기 큰 힘" 트랜스젠더 단체 대표 김겨울씨 [329]
  3. 2020. 02. 15. 트랜스젠더는 당신 곁에 있다 [330]
  4. 2020. 02. 18. [가장 보통의 사람] '누가 여성인가'를 되묻다 - (3) 연대의 말, 더 넘치게 [331]
  5. 2020. 03. 01. 트랜스젠더는 상상 속 존재가 아니니까 [참여사회 인터뷰] 트랜스젠더 박한희 희망을만드는법 변호사 [332]
  6. 2020. 03. 02. [기획연재] 트랜스젠더, 이제 선명한 존재들(中) [333]
  7. 2020. 03. 19. ‘나중에’에서 ‘불필요’가 된 성소수자 문제…윤호중에 “핵폐기물” 분노 쏟아져 [334]
  8. 2020. 03. 31. 트랜스젠더인권법…정의·녹색당 ‘○’ 민주·통합당 ‘ ×’ [335]
  9. 2020. 04. 02. 트랜스젠더 인권, 응답 없는 거대 양당 [336]
  10. 2020. 04. 10. 투표 현장서 “본인 맞으세요?” 질문에 시달리는 트랜스젠더 [337]
  11. 2020. 04. 15. 녹색당 정책협약, ‘그린 뉴딜’로 실현하겠습니다 [338]
  12. 2020. 05. 14. [성소수자, 혐오에 맞선다’ 릴레이 기고]④트랜스젠더가 왜 정치를 하냐고? [339]
  13. 2020. 06. 08. [단독] 14년 만에 '차별금지법' 입법 촉구…"혐오 표현도 금지" [340]
  14. 2020. 08. 03. "혐오가 폭력이 되겠죠"…일상 속 성소수자들을 만났다 [341]
  15. 2020. 08. 11. "반드시 군으로 돌아간다" 트랜스젠더 변희수 前 하사 강제전역 취소 소송 [342]
  16. 2020. 09. 30. 광고도 못하는 삶, 상상해보셨나요? [343]
  17. 2020. 11. 22. 트랜스젠더들이 본 2020년 "어떻게든 버티고 살아가고 있으니까" [344]

5.1.5 2021년

  1. 2021. 02. 10. 주민번호도, 화장실도, 취업도… 트랜스젠더에겐 차별이 일상 [78]
  2. 2021. 03. 04. 트랜스해방전선, 변희수 사망에 애도…“당신 덕에 힘 얻고 위로받아” [79]
  3. 2021. 03. 04. '변희수 사망' 하리수·트랜스젠더 인권단체 "잊지 않겠다" 추모 [80]
  4. 2021. 03. 04. "당신 있어 용기 얻었다" 트랜스젠더 인권단체, 변희수 전 하사 애도 [81]
  5. 2021. 03. 04. 고 변희수 전 하사 사망…“고인의 운동을 이어받겠습니다” “알려지지 않은 죽음, 더 많을 것” 트랜스젠더 인권단체·노조 등 애도 물결 [82]
  6. 2021 03. 04. “기갑 돌파력으로 소수자 차별 없앤다더니…” 고 변희수 추모 [83]
  7. 2021. 03. 04. South Korea’s First Openly Transgender Soldier Found Dead at Her Home [84]
  8. 2021. 03. 04. Before Her Sudden Death, She Just Wanted to Live as a Woman and Soldier [85]
  9. 2021. 03. 04. “군에선 민간인 운운할지 몰라도 변희수 하사는 영원한 군인”[86]
  10. 2021. 03. 04. 변희수: 한국의 첫 트랜스젠더 군인이 남기고 간 숙제 [87]
  11. 2021. 03. 05. "얼마나 더 목숨을 잃어야 혐오 멈출까".. 한 달 새 3명 숨졌다 [88]
  12. 2021. 03. 05. [최강시사] 트랜스해방전선 “국가는 성소수자를 같은 국민으로 대우하고 있나…포괄적 차별금지법 통과돼야” [89]
  13. 2021. 03. 05. 2월 28일은 변희수 하사 복무 종료일이었다 [90]
  14. 2021. 03. 05. 트랜스해방전선 "군대가 국민을 성소수자 혐오로 살해한 것" [91]
  15. 2021. 03. 05. 류세아 “성기와 軍전투력이 무슨 상관…그만 죽여라” [92]
  16. 2021. 03. 06. NCCK "군이 변희수 하사에 전할 것은 사과와 대책" [93]
  17. 2021. 03. 06 교회협 인권센터 등 변희수 하사 추모성명 [94]
  18. 2021. 03. 09. "김기홍·변희수의 용기 잊지말자" 추모 물결...거대 양당은 조용 [95]
  19. 2021. 03. 09. 트랜스젠더들 떠나보낸 여성의날, 여성의 투쟁만 기억할 수 없었다 [96]
  20. 2021. 03. 15. [공공현장] 공대위, “故 변희수 하사 복직·명예회복 위한 소송 계속할 것” [97]
  21. 2021. 03. 21. “변희수 하사 강제 전역 때 청와대가 개입했어야죠” [98]
  22. 2021. 03. 28. "눈치 보여 병원 못 가고 상비약 삼키며 견딥니다" [99]
  23. 2021. 03. 31. "트랜스젠더는 우리 곁에 있다"…최영애, 평등법 제정 촉구 [100]
  24. 2021. 03. 31. 트랜스젠더, 안녕들 하십니까? [101]
  25. 2021. 03. 31. 애도와 분노 위.."그럼에도 우리는 어디에나 존재한다" [102]
  26. 2021. 03. 31. ‘트랜스젠더 가시화의 날’을 아시나요? [103]
  27. 2021. 04. 01. ‘세계 최초’ 트랜스젠더 의원 “국회 넘어서 관료까지 진출해야” [104]
  28. 2021. 04. 01. 세계 최초 트랜스젠더 국회의원 “평등 원한다면 트랜스젠더 차별에 맞서야” [105]
  29. 2021. 04. 11. 저는 ‘그알’에 나왔던 트랜스젠더입니다 [106]
  30. 2021. 05. 26. 여성단체들, 차별금지법 제정 국민동의청원 10만 행동 돌입해: 차별금지법 발의된 지 1년 지났지만 국회는 나 몰라라 [107]
  31. 2021. 06. 04. '성소수자 차별금지' 내세운 최초의 국회의원: [6411 투명인간과 약자들의 벗 노회찬] 성소수자와 노회찬[108]
  32. 2021. 06. 14. 백악관에는 있는 성 중립 화장실...국내 도입 활성화될까 [109]

5.2 참여 성명

5.2.1 2018년

트랜스해방전선 2018년 참여 성명
  1. 2018. 02. 21. 기장과 기감 목회자들이 충남인권조례폐지에 앞장 서다 [345]
  2. 2018. 05. 29. 부산문화재단 성추행사건에 대한 공동성명-미투 이후, 우리는 성평등한 조직을 원한다 [346]
  3. 2018. 06. 20. 난민제도 운영하며 차별 양산하고 혐오에 동조하는 정부 규탄한다! [347]
  4. 2018. 06. 26. 계룡시의회는 인권조례 폐지시도 중단하라! [348]
  5. 2018. 07. 30. [연서명] 노동자연대는 더는 성폭력 피해자를 괴롭히지 말고 사과하십시오 [349]
  6. 2018. 10. 27. [성명] We welcome refugees 우리는 난민을 환대한다 [350]
  7. 2018. 12. 18. [공동성명] 누가 3권분립을 몰라서 청와대에 호소하는가! [351]
  8. 2018. 12. 29. [성소수자 교육 및 고용 차별과 성소수자 인권 지지자 징계 대학 규탄 기자회견] [352]

5.2.2 2019년

트랜스해방전선 2019년 참여 성명
  1. 2019. 01. 19. 해군 상관에 의한 성소수자 여군 성폭력사건, 대법원의 상식적인 판단을 촉구한다. [353]
  2. 2019. 04. 08. “21대 총선 D-365, 혐오에 면죄부를 주지 않겠다!”
  3. 2019. 05. 13. 한국SF어워드 시상식에서 성폭력 2차 가해자가 사회자로 인선된 것에 대해 문제제기합니다. [354]
  4. 2019. 05. 23. 성신여자대학교 권력형 성범죄를 저지른 A 교수 재임용 취소와 재발 방지를 위한 총장의 확약을 위한 연서명 [355]
  5. 2019. 07. 03. Urging the Human Rights Council to renew the mandate of the Independent Expert on violence and discrimination on the basis of sexual orientation and gender identity during its 41st session. [356]
  6. 2019. 08. 16. 홍콩 시위대에 대한 살인적인 국가폭력을 규탄한다. 각국 정부는 국제사회에 강력히 항의하고 이 폭력을 멈추라! [아시아 단체·지역커뮤니티·정당·사회운동가 공동 성명] [357]
  7. 2019. 08. 16. 서울대 노동자들의 노동환경 개선을 요구하는 서명운동 [비정규직 없는 서울대 만들기 공동행동] [358]
  8. 2019. 08. 19. 해운대구청은 안전한 퀴어 문화 축제 개최를 보장하라! [부산 퀴어 문화 축제 기획단] [359]
  9. 2019. 09. 10. 경찰과 한국도로공사는 여성톨게이트 수납원에 대한 폭력을 중단하라! [360]
  10. 2019. 09. 21. 혐오 선동에 굴복해 ‘연세정신과 인권’을 스스로 저버린 연세대학교 학교당국 규탄한다 [361]
  11. 2019. 11. 07. 혐오 없는 선거를 위한 인권·시민사회단체와 시민들의 요구안 [362]
  12. 2019. 11. 08. [연명요청] 홍콩의 민주주의를 지지하는 성명 (11/9 오전 11시 마감)[363]
  13. 2019. 11. 11. [연명요청] 김문수 혐오발언 방치하는 인권위 각하 결정 규탄한다 [364]
  14. 2019. 11. 21. '혐오 선동 의원들의 공천 배제 요구' 연명서 [365]
  15. 2019. 12. 01. 2019 여대[110] 학내커뮤니티 권리침해규탄 연자보 연서명 신청폼 [366] [367]
  16. 2019. 12. 06. 부산문화예술계 성폭력 피해를 외면하고피해지원 예산 전액을 삭감하는 부산시의회는 들어라! [368]
  17. 2019. 12. 18. 행안부는 반쪽짜리 주민번호 개편안 전면 재검토하라 [369]
  18. 2019. 12. 31. [시민사회 공동성명] 한국지엠은 불법파견 범죄행위를 덮기 위한 585명 비정규직 노동자 대량해고를 즉각 중단하라![370]

5.2.3 2020년

트랜스해방전선 2020년 참여 성명

5.2.4 2020년

  1. 2020. 02. 12. 소수자를 배제하는 운동에서 무엇을 꿈꿀 수 있는가: 연대의 지평이 확장되기를 바라며 [371]
  2. 2020. 03. 04. 대학여자배구연합동아리 High-up 성소수자 혐오 사건 공론화 [372] [373]
  3. 2020. 03. 10. 집회의 자유 앞 성역은 없다: 국회는 집시법 11조를 폐지하라! [374]
  4. 2020. 04. 06. n번방 2차 가해 · 여성혐오성 게시물에 대한 에브리타임 대응 촉구 기자회견: 에브리타임은 n번방 2차가해·여성혐오성 게시물에 대한 윤리규정 마련하라! [375]
  5. 2020. 04. 10. 시민의 인권을 중심에 두지 않은 ‘전자 팔찌’ 도입 검토 등 정부의 강경대응정책 추진에 우려를 표한다 [376]
  6. 2020. 04. 20. 홍콩 민주인사 체포 규탄 [377]
  7. 2020. 04. 30. 용화여고 스쿨미투, 엄정한 처벌을 위한 탄원서 [378]
  8. 2020. 05. 14. 코로나 19 인권대응 시민사회단체 기자회견 [379]
  9. 2020. 06. 29. 이스라엘은 팔레스타인 서안지구 영토 병합 계획을 전면 폐기하고 군사점령지 전역에서 즉각 철수하라 [380]
  10. 2020. 06. 30. [긴급추가연명요청] 난민에 대한 차별과 혐오에 맞서 정부 규탄 성명에 연명할 개인과 단체를 찾습니다! [381]
  11. 2020. 12. 08. 유흥업소 불법촬영 단톡방 사건에 있어 신속하고 공정한 수사와 피해자에 대한 적극적인 보호 요청 건 [382]

5.2.5 2021년

  1. 2021. 03. 19. ‘외국인 노동자 대상 코로나19 전수검사’는 방역을 위한 노력이 아니라 혐오와 차별에서 기인한 책임전가 [383]
  2. 2021. 03. 31. ‹3월 31일 트랜스젠더 가시화의 날. 퀴어는 어디에나 있다. 트랜스젠더는 어디에나 있다.› [384]
  3. 2021. 04. 29. 현재 미얀마에서 일어나고 있는 인권 침해에 대한 조사를 즉각 실시할 것을 유엔에 요청합니다 [385]
  4. 2021. 05. 21. 이스라엘은 팔레스타인 가자지구 학살[111]을 즉각 중단하라! [386]
  5. 2021. 07. 10. 서울대학교 관악학생생활관 청소노동자 사망사건[112]에 대한 진상규명과 올바른 대응을 촉구하는 시민사회 서명운동 [387]
  6. 2021. 07. 15. 페미니스트 원칙의 확인(AN AFFIRMATION OF FEMINIST PRINCIPLES) [388]

5.3 기타 채널

5.3.1 2018년

트랜스해방전선 2018년 기타 채널
  1. 2018. 03. 08. [효고현 교환학생 D+183] HAPPY WOMEN'S DAY [389]
  2. 2018. 07. 12. 제 19회 서울퀴어퍼레이드 행진 안내 [390]
  3. 2018. 07. 14. 100여 개의 부스와 대형 '레인보우 드레스' 전시, 다양한 참여형 프로그램 [391]
  4. 2018. 07. 14. 서울퀴어퍼레이드 참가자를 위한 상세 안내 [392]
  5. 2018. 07. 15. 7月 14日 서울퀴어문화축제 후기 [393]
  6. 2018. 08. 15. 예멘 난민 지지단체 목록 [394]
  7. 2018. 10. 13. 고통에 공감하며, 이름을 올려주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395]
  8. 2018. 10. 29. 우리는 여기에 있다 [396]
  9. 2018. 11. 02 . 트랜스젠더 추모의 날 행진 [397]
  10. 2018. 11. 14. 성소수자들,예멘 난민지지성명에 동참했었다 [398]
  11. 2018. 11. 16. 2018년 국제 트랜스젠더 추모의 날, 트랜스젠더 혐오·차별에 맞선 행동에 연대하자 [399]
  12. 2018. 11. 18. [녹색당] 국제 트랜스젠더 추모의 날 [400]
  13. 2018. 11. 18. '트랜스젠더 추모의 날’ 집회 “평등한 세상이 올 때까지 살아 남아서 투쟁하자” [401]
  14. 2018. 11. 18. 181117 TDOR 행진 [402]
  15. 2018. 11. 20. 11월 17일 트랜스젠더 추모의 날 이태원 TDOR. 트랜스해방전선 [403]
  16. 2018. 11. 20. 트랜스젠더 추모문화제 "더 이상 희생되지 맙시다" [404]
  17. 2018. 11. 30. Transgender group protests against discrimination [405]
  18. 2018. 11. 30. 이태원에서의 도약 TDoR MARCH – “그만 죽여라! 우리도 살고싶다!” 참여기 [406]
  19. 2018. 12. 10. [포스터] 세계인권선언 70년, 차별금지법제정을 촉구하는 70개의 문장 [407]
  20. 2018. 12. 15. '여성'만을 위한 '여성폭력방지기본법' 누가 만들었나? 그것이 알고 싶다! 성별에 기반한 여성? [408]
  21. 2018. 12. 19. #해군남간부의_성소수자_여군_성폭력사건 기억하시나요? [409]

5.3.2 2019년

트랜스해방전선 2019년 기타 채널
  1. 2019. 03. 04. 2019년 단체역량강화사업 선정 결과를 발표합니다. [410]
  2. 2019. 03. 08. 출간서적 - 트랜스젠더와 기독교 신앙 [411]
  3. 2019. 03. 12. 제 1회 젠더담론 컨퍼런스 한국에서 트랜스젠더 운동을 한다는 의미 [412]
  4. 2019. 03. 29. 인권위, 국내 최초 공문서에 ‘제3의 성’ 인정 [413]
  5. 2019. 04. 05. bbf 비비에프 프로젝트 팀의 새 프로젝트 "여성, 남성, '지정하지 않음'"의 기부처로 선정 [414]
  6. 2019. 04. 14. 트랜스해방전선 핀버튼 중고장터 [415]
  7. 2019. 04. 28. 3월 회원모임 - '행성인 트랜스 TF팀 가시화의 날'에 나온 이야기들 [416]
  8. 2019. 05. 13. 저스틴 타니스, <트랜스젠더와 기독교 신앙> [417]
  9. 2019. 05. 15. 한국의 자유권 심의 앞두고 유엔 자유권위원회에 보고전 쟁점목록(LoIPR) 보고서 제출 [418]
  10. 2019. 05. 17. 2019 국제성소수자혐오반대의날 야간 행진 (5월 17일) [419]
  11. 2019. 05. 24. 2019 서울 퀴퍼 부스 안내 [420]
  12. 2019. 06. 01. 제20회 서울 퀴어퍼레이드 자신감과 활력이 넘치는 무지개가 서울 한복판을 휘젓다 [421]
  13. 2019. 10. 16. 65. 트랜스해방전선 [422]
  14. 2019. 11. 16. 제2회 트랜스해방전선 주최 TDoR 행사 [423]

5.3.3 2020년

트랜스해방전선 2020년 기타 채널

5.3.4 2020년

  1. 2020. 02. 27. [통인] 인권은 멀리 있지 않다 - 박한희 변호사 [424]
  2. 2020. 09. 29. 유엔 ‘트랜스젠더 군인 변희수 하사 강제 전역은 국제인권법 위반’ [425]

5.3.5 2021년

  1. 2021. 02. 24. 퀴어인권활동가 김기홍님, 차별도 편견도 없는 그곳에서 편히 쉬소서... [113]
  2. 2021. 03. 03. 변희수 하사님, 그곳에서는 그저 '나'의 모습으로 살아가시길..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114]

6 출처

  1. 트랜스해방전선 (2019년 4월 2일). “트랜스해방전선 단체 로고”. 《TransLiberationFront.com》. 2019년 10월 5일에 확인함. 
  2. 트랜스해방전선 (2019년 5월 16일). “제1장. 총칙”. 《티스토리》. 2019년 5월 17일에 확인함. 
  3. 정성광 기자 (2019년 3월 29일). ““트랜스젠더, 어디에나 있지만, 어디에도 없어요””. 《스냅타임 이데일리》. 
  4. 성소수자차별반대 무지개행동 - 함께 하는 단체 , 개인 및 활동 후원 계좌
  5. 단백석 (2019년 6월 29일). “마이 리틀 텔레비전 그리고 트랜스 대한 가나인”. 《네이버 블로그》. 2019년 11월 3일에 확인함. 
  6. 아이돌챔프(아챔이) (2019년 2월 22일). “안녕하세요. 아이돌챔프입니다.”. 《Twitter.com》. 2021년 3월 23일에 확인함. 
  7. 국가인권위원회. “진정 양식”. 《humanrights.go.kr》. 2019년 8월 11일에 확인함. 
  8. 국가인권위원회. “진정신청 | 국가인권위원회”. 《국가인권위원회 홈페이지》. 2021년 4월 17일에 확인함. 
  9. 군인권센터 (2019년 7월 18일). “우리의 존재는 무죄다”. 《Twitter.com》. 2019년 7월 20일에 확인함. 
  10. 김병규 특파원 (2019년 4월 9일). “일본서 첫 트랜스젠더 광역의원 탄생…공무원·댄서 이력”. 《연합뉴스》. 
  11. 삶이 보이는 창 (2017년 3월 31일). “트랜스젠더, 혹은 프랑켄슈타인의 괴물 /루인”. 《뉴스민》. 
  12. 강혜민 기자 (2018년 5월 28일). “다른 사람을 조직하기 위해 나 자신부터 조직해야 했어요”. 《비마이너》. 
  13. “캔디.D”. 《한국성적소수자문화인권센터》. 2019년 9월 6일에 확인함. 
  14. 강민중 기자 (2019년 4월 25일). '경남학생인권조례 제정' 숙제는 도의회로”. 《경남일보》. 
  15. 헤이녹 (2019년 5월 31일). “경기도당 성소수자위원회(준) 2019년 총회&당원모임 공지”. 《Justice21.org》. 2019년 10월 4일에 확인함. 
  16. Vic Parsons (2019년 6월 10일). “Layleen Polanco: 10th trans woman found dead in the US in 2019”. 《Pinknews》. 
  17. 모든 혐오와 차별에 반대하는 페미니스트들 (2019년 9월 11일). “혐오와 배제의 무기로 페미니즘을 드는 자, 누구인가: 숙명여자대학교 내 트랜스젠더퀴어 혐오를 규탄한다.”. 《Facebook.com》. 2019년 9월 20일에 확인함. 
  18. 김형은 기자 (2020년 1월 22일). “트랜스젠더: 강제전역된 최초 성전환 수술 현역 부사관”. 《BBC》. 
  19. 트랜스젠더 군인 변희수의 복직을 위한 공동대책위원회 (2020년 8월 13일). “트랜스젠더 군인 변희수의 강제 전역 취소를 위한 행정소송 탄원 운동: 우리의 연대가 세상을 바꾼다”. 《Twitter》. 2020년 9월 15일에 확인함. 
  20. 이희조 기자 (2020년 2월 7일). “숙명여대 성전환 합격자 "입학 포기하겠다". 《서울경제》. 
  21. 인천퀴어문화축제 (2020년 11월 23일). “3. 현수막 퍼레이드 '인천을 퀴어 路 물들이다!'. 《Twitter.com》. 2020년 12월 19일에 확인함. 
  22. 경기도당성소위 (2020년 12월 10일). “세계인권선언72주년, 차별금지법 제정촉구 기자회견 류세아 위원장 발언 전문”. 《www.justice21.org》. 2020년 12월 10일에 확인함. 
  23. 조현 종교전문기자 (2020년 12월 16일). “‘종교는 예외’로 둔 차별금지법에 조계종 “반대한다””. 《한겨례》. 
  24. 차별금지법제정연대 (2020년 12월 11일). “[안내] 더불어민주당 이상민 의원 대표발의 예정인 「평등법안」 기사에 대한 안내”. 《www.equalityact.kr/》. 2020년 12월 29일에 확인함. 
  25. 김태규 기자 (2020년 12월 18일). “[김태규 기자의 젠더 프리즘] 차별하는 이들에 적용되지 않는 ‘이상한’ 차별금지법”. 《투데이 신문》. 
  26. 박병수 선임기자 (2021년 3월 4일). “국방부 “변희수 전 하사 사망…안타깝고 애도 표한다””. 《한겨례》. 
  27. “애틀랜타 총격 사건에 대해 지금까지 알려진 사실들”. 《BBC NEWS 코리아》. 2021년 3월 18일. 
  28. 김종서 기자 (2021년 4월 6일). “故변희수 하사 유족 ‘강제전역 취소 소송’ 원고자격 승계 신청”. 《머니투데이》. 
  29. [1] [2] [3] [4]
  30. 전북대학교 사회과학대학 학생회 2018 동아리 등록 평가
  31. 트랜스-젠더퀴어생애기록 연구모임 발자국 박양현월 성폭력 사건
  32. 반동성애기독시민연대 성명 '경남기총 회장 이용우 목사는 아들 이재윤 전도사의 이단 퀴어신학 옹호에 대해 책임지고 사과하라'
  33. 노회찬 의원 부고
  34. 안희정 전 지사 무죄 선고 기사
  35. 인천퀴어문화축제 동인천 북광장 사용 불허 "반발"
  36. 경찰, 인천 `퀴어축제`서 몸싸움 벌이며 방해한 8명 입건
  37. 우루과이, 성전환자 권리 인정…성전환 수술 국비 지원 [5] 20181020 차별금지법 평등행진 [6] [7]
  38. 곰탕집 성추행 판결에 '소규모' 맞불집회…당당위 "유죄추정 규탄"
  39. 트랜스해방전선 이태원광장 "그만 죽여라, 우리도 살고 싶다" 집회 및 행진
  40. 이수역 폭행 사건
  41. ‘부하 여군 성폭행’ 해군 장교 2명 2심 무죄 [8]
  42. [이남식 칼럼]보헤미안 랩소디가 주는 교훈 [9]
  43. '후퇴한' 여성폭력방지법... 여성단체 "누구 위한 이냐"
  44. “‘성평등’은 동성애 옹호”···법무부 ‘양성평등교육’ 예산 삭감한 국회
  45. 여성 대상 혐오범죄 예방 ‘여성폭력방지기본법’ 국회 통과 [10]
  46. “언니 사랑해,,,아챔이 2019년 2월 12일부터 트랜스 04년생이야”에 대한 어설픈 피드백[11]
  47. [취재후] “소수자 차별” vs “학교 정체성”…숭실대의 현수막 싸움
  48. 군인권센터 "해군, 성소수자 3명 색출해 수사…즉각 중단해야"(종합) 군인권센터 "해군 성소수자 색출 폭로하자 아웃팅 협박"
  49. 심규석 기자 (2006년 5월 11일). “대법원 트랜스젠더 성별정정 허용할까”. 《서울연합뉴스》. 
  50. 임재희 기자 (2019년 4월 11일). “66년만에 '낙태죄' 폐지…'안전한 인공임신중절' 고민할 때”. 《뉴시스》. 
  51. 이호진 기자 (2019년 5월 11일). '외국인 고용' 성매매 현장...잡고 보니 성전환 태국인들”. 《JTBC 뉴스》. 
  52. 권순규 기자 (2019년 5월 16일). “박종훈 교육감, 경남학생인권조례안의 도의회교육위원회 부결에 유감!”. 《에듀 뉴스》. 
  53. 서울시립대학교 퀴어시대 (2019년 5월 20일). “이번 서울시립대학교 축제 부스 운영 중 벌어진 'K 교수의 혐오표현 사건'에 관한 퀴어시대의 입장문입니다.”. 《트위터》. 2019년 5월 20일에 확인함. 
  54. KTRK-TV (2019년 4월 22일). “Transgender woman seen on video in brutal attack speaks out for first time”. 《ABC13》. 
  55. Audrey McNamara (2019년 5월 20일). “Transgender Woman Attacked by Mob in Texas Last Month Found Dead”. 《DAILY BEAST》. 
  56. Danielle Haynes (2019년 6월 28일). “New York City marks 50th anniversary of Stonewall riots”. 《UPI NEWS》. 
  57. 트랜스해방전선 (2019년 6월 29일). "트랜스대한가나인". 《트위터》. 2019년 6월 29일에 확인함. 
  58. 정준영 기자 (2019년 7월 3일). “정갑윤 "동성애축제? 동방예의지국 무너져". 《머니투데이》. 
  59. 이보라 기자 (2019년 7월 4일). ““부모 동의, 성별정정에 필수 아니다”···법원, 결정문에 첫 명시”. 《경향 신문》. 
  60. 이은혜 기자 (2019년 7월 18일). “법원 무지개 퍼포먼스 장신대 학생들 징계 무효 징계 과정 절차상 하자 명백 학생들 복학 의지 표명”. 《뉴스앤조이》. 
  61. 피자나라빵촌장 (2019년 8월 1일). “#강학두_사과해”. 《Twitter.com》. 2020년 3월 30일에 확인함. 
  62. 조경건 기자 (2019년 8월 16일). “제3회 '부산퀴어문화축제' 개최 전면취소…"참가자 안전 보장불가". 《부산일보》. 
  63. 가족관계 양식 (2019년 8월 19일). “가족관계등록예규 제537호”. 《대한민국법원 전자민원센터》. 2019년 9월 6일에 확인함. 
  64. “조국 "동성애 법적 사안 아니지만 동성혼 인정은 일러". 《연합뉴스》. 2019년 9월 6일. 
  65. 이은혜 기자 (2019년 11월 14일). “개신교 반동성애 진영 주장대로 국가인권위법 개정안 발의…"반인권적 인식을 민의로 받아들여". 《뉴스앤조이》. 
  66. 선담은 기자 (2019년 12월 12일). “노동부, 톨게이트 요금 수납원 불법파견 첫 인정”. 《한겨례》. 
  67. 행정안전부 (2019년 12월 17일). “45년만에 주민등록번호 부여체계 바꾼다”. 《mois.go.kr/》. 2019년 12월 18일에 확인함. 
  68. “법원, 트렌스젠더 성별 정정 제도개선 연구”. 《연합뉴스》. 2020년 1월 16일. 
  69. 69.0 69.1 김민제 기자 (2020년 1월 22일). “[전문] 공개석상 나온 성전환 하사 “육군에 돌아갈 때까지 싸울 것””. 《한겨례》. 
  70. 김지영 기자 (2020년 1월 29일). "주민번호 1 → 2로 바꾸면 차별·혐오 끝날줄 알았죠". 《서울경제》. 
  71. 노지민 기자 (2020년 3월 17일). “윤호중 "성소수자 문제, 소모적 논쟁" 발언 논란”. 《미디어오늘》. 
  72. 오연서 기자 (2020년 6월 21일). “‘성소수자 교인’ 위해 기도한 목사 종교 재판대에 세우는 감리교법”. 《한겨례》. 
  73. 정환봉 기자 (2020년 6월 29일). “‘차별금지법’ 천신만고 끝 10명 모아 발의”. 《한겨례》. 
  74. 박성진 안보전문기자 (2020년 7월 3일). “육군, '성전환’ 변희수 전 하사, 인사소청 기각”. 《경향신문》. 
  75. 홍정규 기자 (2021년 2월 18일). “금태섭 "퀴어축제 가볼래?"…안철수 "거부할 권리도". 《연합뉴스》. 
  76. 조준혁 한경닷컴 기자 (2021년 3월 3일). '성전환 전역' 변희수, 숨진 채 발견…"3일 전부터 연락두절" [종합]”. 《한국경제》. 
  77. 강학두 (2019년 8월 2일). “트랜스젠더 혐오논란에 대하여”. 《Youtube.com》. 2019년 8월 4일에 확인함. 
  78. 최영권 기자 (2021년 2월 10일). “주민번호도, 화장실도, 취업도… 트랜스젠더에겐 차별이 일상”. 《서울신문》. 
  79. 한은수 객원기자 (2021년 3월 4일). “트랜스해방전선, 변희수 사망에 애도…“당신 덕에 힘 얻고 위로받아””. 《이투데이》. 
  80. 정시내 기자 (2021년 3월 4일). '변희수 사망' 하리수·트랜스젠더 인권단체 "잊지 않겠다" 추모”. 《이데일리》. 
  81. YTN PLUS 이은비 기자 (2021년 3월 4일). "당신 있어 용기 얻었다" 트랜스젠더 인권단체, 변희수 전 하사 애도”. 《YTN》. 
  82. 은혜진 기자 (2021년 3월 4일). “고 변희수 전 하사 사망…“고인의 운동을 이어받겠습니다” “알려지지 않은 죽음, 더 많을 것” 트랜스젠더 인권단체·노조 등 애도 물결”. 《민중언론 참세상》. 
  83. 윤창수 기자 (2021년 3월 4일). ““기갑 돌파력으로 소수자 차별 없앤다더니…” 고 변희수 추모”. 《서울신문》. 
  84. Dasl Yoon (2021년 3월 4일). “South Korea’s First Openly Transgender Soldier Found Dead at Her Home”. 《THE WALLSTREET JOURNAL》. 
  85. Junhyup Kwon (2021년 3월 4일). “Before Her Sudden Death, She Just Wanted to Live as a Woman and Soldier”. 《Vice World News》. 
  86. 이주빈 기자 (2021년 3월 4일). ““군에선 민간인 운운할지 몰라도 변희수 하사는 영원한 군인””. 《한겨례》. 
  87. “변희수: 한국의 첫 트랜스젠더 군인이 남기고 간 숙제”. 《BBC NEWS 코리아》. 2021년 3월 4일. 
  88. 박소영 기자 (2021년 3월 5일). "얼마나 더 목숨을 잃어야 혐오 멈출까".. 한 달 새 3명 숨졌다”. 《한국일보》. 
  89. 최경영 기자 (2021년 3월 5일). “[최강시사] 트랜스해방전선 “국가는 성소수자를 같은 국민으로 대우하고 있나…포괄적 차별금지법 통과돼야””. 《KBS 라디오》. 
  90. 강석영 기자 (2021년 3월 5일). “2월 28일은 변희수 하사 복무 종료일이었다”. 《민중의소리》. 
  91. 인현우 기자 (2021년 3월 5일). “트랜스해방전선 "군대가 국민을 성소수자 혐오로 살해한 것". 《한국일보》. 
  92. 김소정 기자 (2021년 3월 5일). “류세아 “성기와 軍전투력이 무슨 상관…그만 죽여라””. 《이데일리》. 
  93. 임종명 기자 (2021년 3월 6일). “NCCK "군이 변희수 하사에 전할 것은 사과와 대책". 《뉴시스》. 
  94. 김현성 기자 (2021년 3월 6일). “교회협 인권센터 등 변희수 하사 추모성명”. 《뉴스파워》. 
  95. 이세아 기자 (2021년 3월 9일). "김기홍·변희수의 용기 잊지말자" 추모 물결...거대 양당은 조용”. 《여성신문》. 
  96. 강석영 기자 (2021년 3월 9일). “트랜스젠더들 떠나보낸 여성의날, 여성의 투쟁만 기억할 수 없었다”. 《민중의소리》. 
  97. 박혜란 기자 (2021년 3월 15일). “[공공현장] 공대위, “故 변희수 하사 복직·명예회복 위한 소송 계속할 것””. 《공공뉴스》. 
  98. 김종철 선임 기자 (2021년 3월 21일). ““변희수 하사 강제 전역 때 청와대가 개입했어야죠””. 《한겨례》. 
  99. 전혼잎 기자, 남보라 기자 (2021년 3월 28일). "눈치 보여 병원 못 가고 상비약 삼키며 견딥니다". 《한국일보》. 
  100. 서민선 기자 (2021년 3월 31일). "트랜스젠더는 우리 곁에 있다"…최영애, 평등법 제정 촉구”. 《노컷뉴스》. 
  101. 나경희 기자 (2021년 3월 31일). “트랜스젠더, 안녕들 하십니까?”. 《시사iN》. 
  102. 오경민 기자 (2021년 3월 31일). “애도와 분노 위.."그럼에도 우리는 어디에나 존재한다". 《경향 신문》. 
  103. 박성현 기자 (2021년 3월 31일). “‘트랜스젠더 가시화의 날’을 아시나요?”. 《우먼타임스》. 
  104. 이주빈 기자 (2021년 4월 1일). “‘세계 최초’ 트랜스젠더 의원 “국회 넘어서 관료까지 진출해야””. 《한겨례》. 
  105. 최현지 기자 (2021년 4월 1일). “세계 최초 트랜스젠더 국회의원 “평등 원한다면 트랜스젠더 차별에 맞서야””. 《여성신문》. 
  106. 김겨울 (2021년 4월 11일). “저는 '그알'에 나왔던 트랜스젠더입니다”. 《오마이뉴스》. 
  107. 유하라 (2021년 5월 26일). “여성단체들, 차별금지법 제정 국민동의청원 10만 행동 돌입해: 차별금지법 발의된 지 1년 지났지만 국회는 나 몰라라”. 《레디앙》. 2021년 7월 30일에 확인함. 
  108. 조현연 (2021년 6월 4일). '성소수자 차별금지' 내세운 최초의 국회의원: [6411 투명인간과 약자들의 벗 노회찬] 성소수자와 노회찬 ①”. 《오마이뉴스》. 2021년 7월 30일에 확인함. 
  109. 이수빈 기자 (2021년 6월 14일). “백악관에는 있는 성 중립 화장실...국내 도입 활성화될까”. 《이데일리》. 2021년 7월 30일에 확인함. 
  110. 차별과 배제에 반대하는 여대 연합 페미니스트 모임 - 차연 (2019년 12월 1일). “안녕하세요, 차별과 배제에 반대하는 6개 여대 연합 페미니스트 모임(이하 차연) 입니다.”. 《Twitter.com》. 2019년 12월 1일에 확인함. 
  111. 정혜연 기자 (2021년 5월 16일). “73년간의 이스라엘의 만행, 일방적 점령과 살상이다”. 《민중의 소리》. 2021년 7월 30일에 확인함. 
  112. 허진 기자 (2021년 7월 10일). “[단독]’체계적 교육‘이 준공 년 외우기였나···‘청소노동자 갑질’ 수년 전 논문서 예견됐다”. 《서울경제》. 2021년 8월 1일에 확인함. 
  113. 시영 (2021년 2월 24일). “퀴어인권활동가 김기홍님, 차별도 편견도 없는 그곳에서 편히 쉬소서...”. 《네이버 블로그》. 2021년 3월 11일에 확인함. 
  114. 시영 (2021년 3월 3일). “변희수 하사님, 그곳에서는 그저 '나'의 모습으로 살아가시길..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네이버 블로그》. 2021년 3월 11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