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미위키:포크 프로젝트/리브레 위키/강건

This page was last edited on 31 October 2021, at 07:24.
< 페미위키:포크 프로젝트‎ | 리브레 위키

강건(姜健, 1918년 6월 23일 ~ 1950년 9월 8일)은 일제 강점기의 항일운동가이자 북한군인, 정치인으로 본명은 강신태(姜信泰)이다. 상당수의 혁명 1세대들이 북한, 만주 출신인 데 반해 강건은 경상북도 상주에서 태어난, 혁명 1세대들 중에서는 흔치 않은 남한 출신이다. (2008년에 사망한 북한 전 부주석 박성철도 경상북도 경주 출신이다)

1 생애

어릴 때 만주 지린성으로 이주한 후 1933년 항일유격대에 입대하였고, 어학 실력과 유격전에서 남다른 재능을 보여 쾌속 승진하였다.

1935년 편성된 동북항일연군에서 저우바오중(周保中)의 부하로 활동하였고, 그 과정에서 김일성을 만나 그의 최측근이 되었다.

1930년대 후반 일제의 대토벌로 동북항일연군에 위기가 닥치자 동료들과 함께 소련 연해주로 피신하였고, 광복 후 다른 동료들이 모두 귀국할 때 김창봉, 최광, 임철수 등을 이끌고 옌벤에서 1년 동안 활동하다가 1946년에 귀국, 이후 조선인민군 창군 작업에 참여하였다.

1948년 2월 조선인민군 창군과 함께 초대 총참모장에 임명되었으며, 이어 1948년 3월 북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 위원, 1948년 8월 최고인민회의 제1기 대의원, 1948년 9월 민족보위성 부상(대한민국 국방부 차관에 해당하는 직책) 등 각종 직책들을 역임하였고, 1949년에는 국기훈장 제1급을 수훈하였다.

1950년 6월 한국 전쟁이 발발하자 총참모장으로 참전, 북한군을 이끌다가 9월 8일 고향과 멀지 않은 경상북도 안동에서 지뢰 폭발 사고로 전사하였다.

김일성과 박헌영이 장례식에서 직접 관을 운구했으며, 공화국영웅 칭호를 받았다.

2 기타

평양의 강건종합군관학교는 본래 제1군관학교였다가 사후 그의 이름을 따 개칭되었고, 황해북도 사리원에는 강건대학과 부속 병원인 강건대학병원이 있으며, '강건거리'라는 지명도 생겼다고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