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미위키:포크 프로젝트/리브레 위키/고추기름

This page was last edited on 14 November 2021, at 13:13.
< 페미위키:포크 프로젝트‎ | 리브레 위키

1 라유?

간단하게 고추기름 되시겠다. 중화 요리에 두루 쓰이는 일종의 향신료이며 시중에서도 손쉽게 구할 수 있다. 고추씨기름이라는 상품들이 공장제 라유인 것. 하지만 라유는 매우 손쉽게 가정에서도 홈메이드로 제작할 수 있으며 그 방법도 매우 간단하다. 고추기름은 매운 풍미가 단시간에 확 올라오는 독특한 맛을 보여주며 돼지고기 요리에도 잘 어울린다.

2 만들기

  • 준비물
콩기름 또는 카놀라유 500ml, 대파 2단, 생강 2쪽, 고춧가루, 쥐똥고추(생략가능)
  • 조리법
1. 대파는 잎을 제외하고 하얀 몸통을 후라이팬에 들어갈 정도의 길이로 자르고 반을 갈라준다.
2. 생강은 얆은 두께로 슬라이스한다.
3. 후라이팬에 기름을 붓고 불을 약하게 올린다.
4. 불을 올리고 곧바로 대파와 생강을 넣고 기름을 끓인다.
5. 기름이 끓어 향이 올라오면 고춧가루를 서너스푼 뿌려서 색깔을 낸다.
6. 쥐똥고추가 있다면 넣어주어 풍미를 더한다.
7. 전체적으로 진한 붉은색이 나오면 불을 끄고 식힌다.
8. 식은 7번의 내용물을 체에 걸러서 기름병이나 밀폐용기에 담으면 끝.
  • 주의사항

절대로 기름을 끓인다음 재료를 넣으면 안 된다. 기름을 붓고 재료를 넣어서 같이 끓이는 개념이다. 만약 기름을 끓인 상태에서 재료를 넣으면 라유가 아니라 대파, 생강 튀김이 될 것이며, 고춧가루는 끓는 기름에 넣으면 바로 새카맣게 타버린다. 반드시 주의할 것.

3 응용법

제육볶음에 라유를 살짝 첨가하면 매콤한 풍미가 더해진다.
육개장 같이 매운 소고기 국물 요리를 그릇에 담고 라유를 몇 방울 떨궈주면 국물의 풍미가 업그레이드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