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의이 문서는 실제로 일어난 사건과 사고에 대해 담고 있습니다. 비하적인 표현, 유머성 서술, 과도한 피해자 신상 노출을 금해주시고 명예훼손죄, 모욕죄 등에 해당하는 위법한 내용이 담기지 않도록 주의해주세요.

2015년 1월 17일 주터키 한국대사관은 18세 남성이 터키의 시리아 접경 지역인 킬리스에서 실종됐다는 신고를 받고 터키 치안 당국과 조사하고 있으나 아직 찾지 못했다고 밝혔다. 외교부에 따르면 김 군은 1월 15일 터키에 입국했으며 이틀 뒤 시리아 국경에서 약 4.8km 떨어진 킬리스라는 마을에서 종적을 감추었다.

이후 김 군은 IS에 자발적으로 가입하여 훈련을 받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2015년 9월 30일 중동의 언론이 '김 군은 IS 분파 내 200여명으로 구성된 외국인 부대에 소속되어 있었으며, 두 그룹으로 나눠 이동하던 중 김군 이 속한 그룹이 공습을 당해 80여명 이상이 사망한 것으로 파악된다'고 밝혀 생사를 알 수 없게 되었다.

김 군은 트위터에 '페미니스트가 싫다'는 글을 남긴 적이 있는데, 이로 말미암아 IS보다 무뇌아적 페미니즘이 더 위험해요라는 제목의 글이 패션지인 그라치아에 기고되었다. 해당 발언이 올라왔던 계정인 @glot***은 현재 삭제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