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적 고지 (약사법) 이 문서에는 낙태(임신중절) 또는 낙태와 관련된 약물에 관한 직간접적인 정보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현재 대한민국에서 낙태는 형법상 범죄로 규정되어 있으며, 낙태와 관련된 약물의 판매, 유통, 알선, 광고 등의 행위 또한 약사법에 의해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페미위키는 이러한 행위를 권장하지 않습니다.

Women Help Women(WHW, 우먼헬프우먼, 위민헬프위민)은 임신중절(낙태) 비범죄화의 날(the International Action Day for Decriminalisation of Abortion)을 지원하기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2014년 9월 28일에 설립되었으며 전세계적으로 보다 안전한 임신중절 및 피임을 위한 온라인 서비스를 제공하는 단체이다.[1][2][3] 우먼온웹 웹사이트는 정부에 의해 차단되었지만 이곳은 아직 접속이 가능하다.

1 활동

Women Help Women은 얼마간의 기부금을 받고 요청에 따라 경구피임약, 응급피임약, 콘돔페미돔임신중절약을 우편으로 발송해준다. 또한 웹사이트에서는 피임, 응급 피임 및 약물 남용 문제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고 이메일로 관련된 의료 상담을 해준다.[2]

2 임신중절약

get abortion pills 버튼을 눌러서 임신중절약을 집으로 배송시킬 수 있다. 아직 한글버전을 제공하지 않지만, 구글 번역을 이용해서 해도 충분히 소통이 가능하다. 설문지에 모두 답하고 나서 신용카드로 75유로를 기부하면 임신중절약을 국제 우편으로 발송해준다. 한 위키러가 시켜본 결과 주문에서 배송까지 총 24일이 걸렸다. Women on Web 보다는 배송이 약간 느리다. 만약 임신중절약으로 중절을 할 예정이라면 최대한 빨리(늦어도 7~8주차)에 약을 주문하는 것이 좋다. Women Help Women 에서 보내주는 약은 A-kare로 우먼온웹과 동일하다.

2.1 금전적으로 어려운 경우

만약 75유로(약9~10만원)를 혼자서 온전히 부담하기가 어려운 경우, 그보다 적은 양(4~50유로)을 신용카드로 지불하고 이메일로 이유에 대해서 소명하면(영어로 해야한다) 나중에 나머지 금액을 지불하겠다는 약속을 받고 임신중절약을 배송해준다. 좋은 제도이나 악용하지는 말고 꼭 필요한 경우 사용하자.

3 함께 보기

4 링크

5 출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