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고 긴 역사 속에서 여성 혐오, 여성 흔적 지우기는 계속 자행되어 왔다.

페미위키를 응원합니다.